2019.03.29 (금)

  • 맑음동두천 13.5℃
  • 구름많음강릉 9.2℃
  • 맑음서울 12.7℃
  • 구름조금대전 17.3℃
  • 구름많음대구 18.1℃
  • 맑음울산 14.4℃
  • 구름조금광주 18.0℃
  • 맑음부산 15.4℃
  • 구름많음고창 13.5℃
  • 구름조금제주 15.7℃
  • 맑음강화 9.5℃
  • 구름많음보은 17.1℃
  • 구름조금금산 16.2℃
  • 맑음강진군 18.1℃
  • 구름많음경주시 16.6℃
  • 맑음거제 16.0℃
기상청 제공

정보


서울 中企 고충, 기업지원센터로 전화한통이면 해결

2019년 서울시 중소기업 지원사업 설명회

 

서울 소재 중소기업의 자금, 판로 등의 고충을 원스톱으로 해결해주는 기관이 있다.

 

서울기업지원센터 임인순 책임은 29일 서울 강서구 서울유통센터에서 열린 ‘2019년 서울시 중소기업 지원사업 설명회’에서 “중소기업은 판로를 어떻게 개척해야 하는지, 기술혁신은 어떻게 할 것인지, 지금 진행하는 사업 방향은 맞는지 등에 대한 고민이 많다”며 “서울기업지원센터는 이런 고민을 원스톱으로 해결해주는 서비스 조직”이라고 센터를 소개했다.

 

서울시와 서울산업진흥원이 함께 운영하는 서울기업지원센터는 지난 2017년 출범한 기업고충 처리 전담기구다. 서울소재 기업의 고충을 원스톱으로 해결해 중소기업의 경쟁력을 확보해주고자 설립됐다.

 

센터는 주로 기업 애로사항에 대한 전문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상담은 ▲자금/융자 ▲창업/경영 ▲판로/마케팅 ▲세무/회계 ▲인사/노무 ▲관세/수출입 ▲기술/특허 ▲법률/법무 등 모든 분야를 총 망라한다.

 

 

주의할 점은 상담 창구를 요일 및 시간대별로 달리 운영한다는 점이다. 월요일에는 변호사/변리사, 화요일은 노무사, 수요일은 경영지도사, 목요일은 세무사/회계사, 금요일은 관세사가 상주하는 식이다. 

 

임인순 책임은 “지난해에도 2,600개사 정도가 이용했다”며 “앞으로도 기업 분들이 도움이 될 만한 분야로 확장해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상담은 전화(02-2133-3119)나 온라인(https://sbsc.seoul.go.kr)으로 하면 된다. 방문 상담은 서울 마포구 서울창업허브 별관 1층에서 진행된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조두순 사건 피해자 희화화` 윤서인, 피해자에 2000만원 손해배상 합의
조두순 사건 피해자와 그 가족을 희화화한 만평을 그려 2차 피해 논란을 일으켰던 만화가 윤서인씨가 사과문 게재와 함께 손해배상을 하게 됐다. 29일 한국성폭력상담소에서 따르면 "지난 3월21일 만화가 윤서인씨와 인터넷 신문사 미디어펜을 상대로 진행한 손해배상청구 민사소송에서 피해자에게 사과하고 배상하는 조정 결과가 성립됐다"고 밝혔다. 앞서 윤씨는 2018년 2월 인터넷 매체 미디어펜에 조두순 사건 피해자의 아버지가 출소한 가해자를 피해자에게 데려와 '딸아~ 널 예전에 성폭행했던 조두숭 아저씨 놀러 오셨다'라는 말을 하고, 피해자가 두려워하는 뒷모습이 담긴 만평을 게재했다. 그리고 하단에는 "전쟁보다는 역시 평화가 최고"라는 문구를 적었다. 이에 피해자 측과 한국성폭력상담소, 한국여성아동인권센터는 지난해 5월 윤씨와 미디어펜을 정보통신망법에 의한 명예훼손과 모욕죄로 서울중앙지검에 고소했다. 또 서울중앙지법에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제기했다. 이후 지난해 10월 법원은 손해배상 청구에 대해 조정에 회부했고, 지난 21일 임의조정 성립됐다. 조정 결과에 따라 미디어펜과 윤씨는 피해자 측에 2,000만원을 지급해야 한다. 또 미디어펜은 31일까지 사과문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