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6 (수)

  • 맑음동두천 13.0℃
  • 맑음강릉 17.3℃
  • 맑음서울 15.3℃
  • 구름조금대전 15.1℃
  • 구름조금대구 14.4℃
  • 구름많음울산 15.2℃
  • 맑음광주 16.2℃
  • 구름많음부산 18.8℃
  • 맑음고창 16.7℃
  • 구름많음제주 19.5℃
  • 구름조금강화 15.3℃
  • 구름조금보은 10.9℃
  • 구름많음금산 9.5℃
  • 맑음강진군 17.3℃
  • 구름조금경주시 14.5℃
  • 구름많음거제 18.6℃
기상청 제공

정치


국민 10명 중 6명 "통일 이익 클 것"…기대감

북한은 '위협' 대상이자 '협력' 대상…상반된 인식 공존

 

국민 10명 중 6명이 남북통일로 인한 이익이 클 것이라는 기대감을 갖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31일 문화체육관광부가 여론조사 전문기관 한국리서치에 의뢰한 '남북관계에 대한 인식 여론조사'결과에 따르면 국민 83.5%가 장기적(79.6%) 혹은 이른 시일 내(3.9%)에 남북통일이 가능할 것으로 전망했다. 또 '통일로 인한 이익이 클 것'이라는 응답은 64.6%로, 국민 상당수가 통일에 대해 긍정적 인식을 가진 것으로 조사됐다.

 

다만 북한에 대한 상반된 인식도 공존했다. 국민은 북한을 ▲우리의 안전을 위협하는 대상(78.4%), ▲우리가 경계해야 할 대상(70.2%)이라고 생각하면서도, ▲우리가 힘을 합쳐 협력해야 할 대상(77.6%), ▲궁극적으로 통일의 대상(76.3%)이라는 인식을 보였다.

 

북한의 향후 변화에 대해 적극적이든 소극적이든 개혁·개방에 나설 것이라는 기대감은 85.1%로 높은 반면, 북한의 핵·미사일 포기 가능성에 대해서는 '포기할 것'이라는 전망(33.7%)보다 '포기하지 않을 것'(43.2%)이라는 부정 전망이 우세했다.

 

또 국민은 한반도 평화체제 구축을 위한 가장 중요한 협력 대상으로 미국보다 북한을 꼽았다. 전체 응답자의 70.9%가 '남북 간 협력'이라 답했고, 한미 간 협력(17.6%), 북미 간 협력(8.8%) 순이었다.

 

최우선으로 추진되어야 하는 대북정책에 대해서는 ▲북한의 비핵화 조치(63.8%)를 꼽은 응답자가 가장 많았다. 그다음으로는 ▲평화협정 체결(38.0%), ▲남북 간 경제협력(31.6%), ▲북한의 개혁/개방(27.0%), ▲남북 간 이산가족 상봉(24.5%) 순이었다.

 

문체부 관계자는 "이번 여론조사는 남북관계가 크게 변화하는 현 상황에 대한 국민의 인식과 요구를 파악하기 위해 실시했다"며 "조사 결과가 대북 정책의 기초자료로 활용될 수 있도록 관련 부처와 공유하고, 올해 안에 두 차례 조사를 추가로 실시해 국민 여론을 지속적으로 파악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여론조사는 지난 6월29일부터 7월6일까지 전국 만 19세 이상 국민 1,521명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조사 방법은 컴퓨터를 이용한 웹 조사이며,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서 ±2.5%P다. 자세한 내용은 정책브리핑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다이어트·부기제거 효과? 고의·상습 허위·과대광고 업체 12곳 적발
다이어트나 부기 제거에 효과가 있다고 가짜 체험기를 유포하거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영향력이 있는 인플루언서(influencer)를 이용해 고의·상습적으로 허위·과대광고를 해 온 업체 12곳이 적발됐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이들 업체를 행정처분과 고발 조치할 예정이다. 식약처는 16일 상반기 허위·과대광고로 적발된 제품을 분석해 고의적으로 소비자를 속여 부당이익을 취했거나, 위반사항을 시정하지 않고 반복적으로 위반한 업체를 집중적으로 점검한 결과를 발표했다. 식약처는 이번 점검에서 적발된 고의·상습 위반업체 12곳 이외에도 1,061개 사이트에서 다이어트·키 성장·탈모 등에 효능·효과가 있다고 허위·과대광고 한 326개 판매업체(249개 제품)도 함께 적발해 해당 사이트는 차단 조치했다. 고의·상습적으로 허위·과대광고한 업체 12곳의 주요 적발 내용을 보면 ▲SNS(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를 통한 가짜 체험기 유포(1건) ▲인플루언서를 활용한 제품 공동구매(1건) ▲키성장 등 검증되지 않은 효능·효과로 건강기능식품 표방 등 광고(5건) ▲다이어트 광고(2건) ▲탈모 예방(3건) 등이다. 건강기능식품유통전문판매업체 A사는 페이스북·인스타그램 등 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