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8 (금)

  • 맑음동두천 -16.3℃
  • 맑음강릉 -11.2℃
  • 맑음서울 -14.5℃
  • 구름조금대전 -13.9℃
  • 맑음대구 -10.0℃
  • 맑음울산 -8.8℃
  • 맑음광주 -10.0℃
  • 맑음부산 -7.8℃
  • 구름많음고창 -15.1℃
  • 제주 -1.4℃
  • 맑음강화 -14.5℃
  • 맑음보은 -15.6℃
  • 맑음금산 -16.4℃
  • 맑음강진군 -10.9℃
  • 맑음경주시 -9.6℃
  • 맑음거제 -6.2℃
기상청 제공

정치


'공천배제' 홍준표·김태호 무소속 출마 강행

홍준표 "이번 양산을 공천 심사, 불의와 협잡의 전형…순응은 홍준표답지 않은 처신"
김태호 " "당 잠시 떠난다…당심보다 민심 따르는 것이 시대정신"

URL복사

 

오는 4월 총선 공천에서 배제된 홍준표 전 자유한국당 대표와 김태호 전 경남지사가 무소속 출마를 강행한다.

 

홍 전 대표는 9일 기자회견을 열고 당의 공천배제에 대한 입장을 밝히는 기자회견을 할 예정이다. 홍 전 지사는 8일 자신의 페이스북에 "나는 38년 공직생활 동안 불의와 협잡에는 굴하지 않았다"라며 "이번 양산을 공천 심사는 불의와 협잡의 전형이다. 불의와 협잡에 순응하는 것은 홍준표답지 않은 처신"이라며 무소속 출마 의사를 밝혔다.

 

앞서 지난 5일 홍 전 대표는 경남 양산을에서 컷오프되자 페이스북을 통해 "황교안 대표 측의 경쟁자 쳐내기와 김형오 위원장의 사감이 합작한 야비한 공천 배제를 내가 어떻게 받아들이는 것이 과연 홍준표다운 행동인지 오늘부터 숙고하겠다. 숙고는 길지 않을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홍 전 대표는 애초 자신의 고향인 경남 밀양·의령·함안·창녕에 공천을 신청했지만, 당의 험지 출마 요구에 경남 양산으로 출마지역을 옮겼다.

 

 

김태호 전 경남지사 역시 진보 성향 강세 지역으로 꼽히는 창원 성산구 자신의 고향인 경남 산청·함양·거창·합천에 출마 의지를 굽히지 않았다.

 

김 전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당을 잠시 떠난다. 한 번도 떠나 본 적이 없는 친정집을 잠시 떠난다. '꼭' 살아서 돌아오겠다"라고 했다.

 

또 당 공관위에 대해 "참 나쁜 결정을 내렸습니다. '큰 정치인은 고향발전을 위해서 일할 수 없다'는 무슨 해괴망측한 논리인가"라고 비판했다.

 

김 전 지사는 "'아무나 공천해도 된다'고 생각했다면, 지역발전을 학수고대 하고 있는 지역민의 간절한 바람에 찬물을 끼얹는 오만한 결정"이라며 "아쉬운 마음은 크지만 더 이상 미움도 미련도 갖지 않겠다. 어떤 요청도 하지 않겠다"라고 했다.

 

김 전 지사는 "그동안 공관위는 선거가 어려운 험지에 출마할 것을 강권했지만, 저는 삶터가 어려운 험지에서 지역발전을 위해 헌신하겠다고 호소했다"라며 "당심을 따르라고 강요했지만, 저는 민심을 따르는 것이 시대정신이라고 주장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존경하고 사랑하는 당원동지 여러분께 머리 숙여 용서를 구한다"라며 "우리 지역을 크게 키우고, 김태호도 더 큰 꿈을 펼치겠다는 그 약속. 아무도 흔들지도 막아서지도 못하게 지켜낼 것이다. 그리고 이겨낼 것"이라고 했다.

 

김 전 지사는 "정말 무소속 출마는 상상도 못 해 봤는데 오늘 한 번도 떠나 본 적 없는 당을 잠시 떠나려 한다"라며 "반드시 당으로 돌아가 무능한 현 정권을 심판하고, 정권 창출을 위해 앞장서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 오산시, 2021년 청년맞춤형 도시로 거듭난다
경기도 오산시가 2021년 새해 '젊은 도시'로 거듭나기 위해 청년정책 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하겠다고 8일 밝혔다. 지난해에도 오산시는 청년의 참여, 일자리, 공간, 교육, 복지, 주거 등 청년 삶 전반에 대한 40여 개 사업을 중심으로 청년정책 기반 조성에 나선 바 있다. 오산시는 우선 일자리를 구하는 청년이 적재적소에 자리를 잡을 수 있는 청년 정책정보 제공 시스템을 마련한다는 계획이다. 오산시는 중앙-광역-지방에서 시행되는 청년정책을 오산시 청년이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홈페이지 구축과 더불어 뉴스레터 방식으로 구독수신자에게 공공일자리를 포함한 취업연계, 교육, 복지, 주거, 커뮤니티 등의 정책정보 전달 연계망 구축으로 정보 접근의 격차를 해소할 예정이다. 또 오산시 관내 8개 고등학교와 협의하여 졸업단계의 청소년에게 뉴스레터 구독 수신동의를 받아 사회진입 단계 청년들에게 향후 5년간 청년정책 정보를 제공하여 적기에 청년정책을 활용할 수 있도록 하고, 뉴스레터 로그 통계를 활용해 이행 추적이 가능하도록 협의 중이다. 아울러 오산시 청년협의체를 모집해 오산시 전반에 관한 기획, 취재, 홍보, 마케팅, 정책개발 등의 분과 활동을 통해 청년과의 쌍방향 소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