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4.7℃
  • 구름많음강릉 25.6℃
  • 구름조금서울 25.6℃
  • 구름조금대전 25.0℃
  • 구름많음대구 27.0℃
  • 구름조금울산 27.7℃
  • 구름조금광주 25.6℃
  • 맑음부산 26.8℃
  • 구름조금고창 24.8℃
  • 구름많음제주 22.9℃
  • 맑음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4.3℃
  • 구름많음금산 25.6℃
  • 구름많음강진군 25.9℃
  • 맑음경주시 28.3℃
  • 구름조금거제 26.3℃
기상청 제공

정치


[속보] 남북정상회담, 9월18일부터 20일까지 평양서 개최

정의용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특사 방문 결과 브리핑 전문

 

특사단은 방북을 통해 북측과 남북관계 발전 비핵화 평화정착 문제를 폭넓게 협의했다. 특사단은 어제 오전 평양에 도착한 이후 김정은 국무위원장을 만나 문재인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하고 정상회담 개최 등 남북관계 제반 현안에 대해 폭넓고 심도있는 협의를 진행했다.

 

김영철 조선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을 비롯한 북측 고위 인사들과도 만나 남북정상의 의지를 실현하기 위한 구체적 방안들을 협의했다.

 

첫째 남과 북은 9월18일부터 20일까지 평양에서 2박3일간 남북정상회담을 개최하기로 합의했다. 또 회담 준비를 위한 의전, 경호, 통신, 보도에 관한 고위 실무협의를 내주 초 판문점에서 갖기로 했다.

 

이번 남북정상회담에서는 판문점 선언 이행 성과의 점검과 향후 추진방향을 확인하고 한반도의 항구적 평화정착 및 공동번영을 위한 문제 특히 한반도 비핵화를 위한 실천적 방안을 협의하기로 했다.

 

둘째 김정은 위원장은 한반도 완전한 비핵화를 위한 본인의 확고한 의지를 재확인하고 이를 위해 남북간은 물론미국과도 긴밀히 협의해 나가겠다는 의사를 표명했다.

 

셋째 현재 남북간에 진행 중인 국사적 긴장 완화를 위한 대화를 계속 진전시켜 나가고 남북정상회담 계기의 상호 신뢰구축과 무력충돌 방지에 관한 구체적 방안에 합의하기로 했다.

 

넷째 남북은 쌍방 당국자가 상주하는 남북공동연락사무소를 정상회담 개최 이전에 개소하기로 하고 필요한 협력을 해나가기로 했다.

 

이번 특사 방문 결과는 미국 등 관련국에 상세히 설명하고 긴밀히 협력해나가겠다.

 

앞으로 남과 북은 인내심을 갖고 꾸준히 노력해 나감으로써 남북관계 발전, 한반도 비핵화 및 평화정착에서 보다 실질적인 진전을 이뤄나가겠다.

 

특사단 방북 상황을 지켜보며 응원을 보내주신 국민 여러분께 다시 한번 감사드린다.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12일부터 '공적 마스크' 제도 폐지…시장 공급체계로 전환
오는 12일부터 약국에서 1인당 살 수 있던 마스크 수량을 제한한 '공적 마스크' 제도가 폐지된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7일 "공적마스크를 시장 공급체계로 전환한다"라고 밝혔다. 식약처는 "시장기능을 통한 보건용 마스크 수급체계 구축을 위해 7월 11일 자로 공적공급제도를 종료한다"라며 "7월 12일부터는 약국, 마트, 온라인 등 다양한 판매처에서 보건용 마스크를 자유롭게 구매할 수 있다"라고 설명했다. 비말차단용 마스크는 기존대로 시장을 통해 공급되며, 식약처는 신속허가, 판로개척 지원 등 행정적 지원을 통해 비말차단용 마스크의 생산과 공급을 유도하기로 했다. 다만 의료기관에서 사용하는 수술용 마스크는 현행 공적공급체계를 유지하고, 수술용 마스크의 공적출고 비율을 60%에서 80%로 상향 조정한다. 식약처는 또 보건용 마스크의 수출허용량을 당일 생산량의 30%에서 월별총량제로 개선한다. 현재 보건용 마스크 생산업자는 당일 생산량의 30%까지 수출할 수 있으나, 앞으로는 업체별 생산 규모와 수급상황을 고려해 월간 수출허용량을 정하는 대신 전체 수출총량은 국내 보건용 마스크 월평균 생산량의 50%를 넘지 않도록 관리할 계획이다. 수술용 마스크와 비말차단용 마스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