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0.15 (화)

  • 구름많음동두천 16.7℃
  • 흐림강릉 12.7℃
  • 구름조금서울 19.8℃
  • 구름조금대전 19.6℃
  • 구름많음대구 16.6℃
  • 흐림울산 15.9℃
  • 구름많음광주 17.4℃
  • 흐림부산 16.5℃
  • 구름많음고창 18.7℃
  • 흐림제주 17.9℃
  • 맑음강화 17.8℃
  • 구름많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8.6℃
  • 흐림강진군 16.9℃
  • 흐림경주시 16.9℃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정치


문 대통령 "인권위, 정부에 쓴소리라도 할 말 해야"

"아직 여성인권·사회적 약자·소수자들 인권 미흡한 점 많아"

 

문재인 대통령이 4일 최영애 신임 국가인권위원회 위원장에게 "국가인권위원회의 역할과 존재감을 좀 더 높여달라"고 당부했다.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에서 문 대통령이 청와대에서 최 위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한 뒤 가진 환담 자리에서 이같이 말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우리 사회가 과거보다는 인권 수준이 많이 좋아졌지만, 아직도 여성인권이나 사회적 약자, 소수자들의 인권에 대해서는 미흡한 점들이 많다"며 "인권문제에 대해서만큼은 설령 정부에 쓴소리가 될 수 있더라도, 이 자리에 있는 조국 민정수석의 가슴이 뜨끔뜨끔할 정도로, 할 말을 하는 인권위원회가 되어주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최 위원장은 "국가인권위원회의 역할은 한국의 품격, 국격과 닿아 있는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국제사회에서 한국사회의 인권이 굉장히 달라지고 있는 모습, 선도적으로 나아가는 모습을 보이도록 열심히 하겠다"고 했다.

 

이날 임명장 수여식에는 임종석 대통령비서실장과 장하성 정책실장, 한병도 정무수석, 조국 민정수석, 이용선 시민사회수석, 윤영찬 국민소통수석, 정태호 일자리수석, 윤종원 경제수석, 김수현 사회수석 등이 배석했다.

배너
배너

관련기사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