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2 (목)

  • 구름많음동두천 22.3℃
  • 구름많음강릉 22.4℃
  • 흐림서울 23.8℃
  • 구름많음대전 23.0℃
  • 구름조금대구 23.4℃
  • 구름많음울산 22.1℃
  • 구름많음광주 24.3℃
  • 구름조금부산 23.4℃
  • 구름많음고창 22.6℃
  • 구름많음제주 23.5℃
  • 구름많음강화 21.7℃
  • 구름많음보은 21.6℃
  • 구름많음금산 22.0℃
  • 흐림강진군 23.7℃
  • 구름많음경주시 21.9℃
  • 구름조금거제 22.4℃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M포토] ‘잘생김의 정석’···배우 정우성

 

27일 오후 열린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BIFAN)에 배우 정우성 씨가 레드카펫 행사에 참석해 취재진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올해로 23회째를 맞는 세계 장르 영화 축제인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는 올해가 한국영화 100주년이 되는 해고, 칸국제영화제가 뽑은 전 세계 7대 장르 영화제 중 하나로 꼽혀 그 의미를 더했다.

 


관련기사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태국서 위조 번호판 밀수입···마약, 뺑소니 범죄에 사용
해외에서 제작된 가짜 자동차 번호판을 몰래 들여와 국내에 유통·판매한 조직 일당이 경찰에 붙잡혔다. 충북경찰청 마약범죄수사대는 전날(21일) 자동차관리법 위반 혐의 등으로 태국인 A씨(42) 등 2명을 구속했다고 밝혔다. 위조 번호판 유통·판매에 가담한 태국인 B씨(42·여)도 같은 혐의로 입건했다. 이들은 지난해 7월쯤 태국에서 위조한 차량 번호판 총 126세트(앞뒤 1세트)를 청소 물품으로 위장해 국내로 밀수입했다. 국내 체류 외국인 110여명에게 1세트당 45만원을 받고 판매해 5000만원의 부당 이득을 챙긴 것으로 조사됐다. 구매자들 중 일부는 위조 번호판을 범죄 등에 악용했다. 대포차에 부착해 마약 운반을 하거나, 뺑소니 범죄를 저지른 것도 확인됐다. 경찰은 이들로부터 번호판을 구매한 외국인 21명도 공기호 부정 사용 등의 혐의로 입건했다. 이들의 범죄행위는 다른 마약사건 수사 중 드러났다. 경찰은 지난 6월 외국인 마약 유통책을 검거과정에서 번호판이 위조된 사실을 확인했다. 이때부터 3개월간 가짜 번호판 경로를 추적해 이들을 붙잡았다. 검거 과정에서 유통된 위조 번호판 29세트를 회수했고 나머지 번호판의 번호도 특정해 전국에 수배 조치했다. 경찰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