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8.6℃
  • 맑음강릉 14.6℃
  • 황사서울 8.9℃
  • 황사대전 9.0℃
  • 황사대구 8.1℃
  • 황사울산 10.6℃
  • 황사광주 8.4℃
  • 황사부산 12.3℃
  • 맑음고창 5.5℃
  • 황사제주 13.1℃
  • 맑음강화 9.0℃
  • 맑음보은 4.4℃
  • 맑음금산 3.9℃
  • 구름조금강진군 6.7℃
  • 맑음경주시 5.8℃
  • 구름조금거제 9.5℃
기상청 제공

부동산


잠실 장미아파트 재건축 무산되나

상가 소유주 동의율이 관건

URL복사

 

잠실의 마지막 재건축 단지로 주목받고 있는 장미아파트의 사업 추진이 수포로 돌아갈 상황에 놓여있다.

 

 

이 아파트 1~3차 재건축 추진위원회가 내년 3월까지 조합설립 인가신청을 하지 않으면 정비구역이 자동으로 해제되기 때문.

 

 

조합 설립신청이 지지부진한 이유는 상가 소유주들의 반대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상가는 재건축을 하는 동안 영업을 할 수 없기 때문에 통상 재건축을 반대하는 경우가 많다.

 

 

아파트·상가 동의율이 각각 50%를 넘고, 전체 주민 동의율이 75%를 넘어야 조합설립 인가를 신청할 수 있다. 상가 소유주들의 동의율이 관건이라는 얘기다.

 

 

정비구역 해제가 4개월 남짓 남은 상황에서 극적으로 조합설립 인가를 신청할 수 있을지 주목된다.


관련기사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