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8 (토)

  • 맑음동두천 9.3℃
  • 맑음강릉 14.3℃
  • 황사서울 10.7℃
  • 황사대전 10.9℃
  • 황사대구 14.1℃
  • 구름조금울산 15.1℃
  • 황사광주 11.6℃
  • 구름많음부산 15.5℃
  • 맑음고창 8.0℃
  • 황사제주 14.6℃
  • 맑음강화 10.5℃
  • 맑음보은 8.3℃
  • 맑음금산 7.9℃
  • 흐림강진군 9.6℃
  • 구름조금경주시 11.7℃
  • 구름조금거제 14.7℃
기상청 제공

부동산



사회

더보기

경제

더보기
김윤덕 “부동산 조정지역, 지방현실 고려해야...읍·면·동으로 세부 평가를”
김윤덕 더불어민주당 의원(전주시갑)이 7일 부동산 조정대상지역을 읍·면·동으로 세부 평가해 지정할 것을 촉구했다. 김 의원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 인사청문회에서 “조정대상지역 정책의 취지는 투자가치가 높아 청약수요가 많이 유입되는 서울·부산 등 대도시 재건축 단지의 집값 불안을 막기 위한 것”이라며 “대도시를 타겟으로 한 정책을 중소도시에 그대로 적용하다 보니 중소도시의 현실에 맞지 않은 부작용이 나타나 대책이 필요하다”면서 이같이 말했다. 그는 “전주의 경우 조정대상지역 지정의 공통적 요건인 3개월 주택가격상승률이 해당 시도 물가상승률 1.3배 보다 높지 않은 것으로 나타나 현재 조정대상지역 지정 시 정량적 평가 요소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지방의 경우 서울 수도권 등 인구가 많은 도시들과 상황이 다르고 또한 지방 내에서도 원도심과 신도시의 차이가 많이 있어 조정지정대상을 읍·면·동으로 세밀하게 분석하여 지정할 필요가 있다”고 주문했다. 이에 김부겸 국무총리 후보자는 “이전 지역구였던 대구도 묶여있었던 적이 있었기 때문에 그 고충을 잘 알고 있다”며 “국무총리로 임명된다면 잘 살펴보겠다”고 답했다. 앞서 노형욱 국토부장관 후보자도 지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