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8℃
  • 구름조금강릉 17.3℃
  • 구름많음서울 13.3℃
  • 맑음대전 14.2℃
  • 구름조금대구 15.0℃
  • 흐림울산 12.3℃
  • 맑음광주 15.4℃
  • 흐림부산 13.6℃
  • 구름많음고창 14.2℃
  • 구름많음제주 16.9℃
  • 구름많음강화 12.0℃
  • 구름많음보은 12.8℃
  • 구름조금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6.7℃
  • 흐림경주시 12.6℃
  • 흐림거제 13.9℃
기상청 제공

정치


이낙연(47.1%), 전남·광주 경선서 이재명(46.95%)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첫승

URL복사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을 위한 전남·광주 순회경선에서 이낙연 전 민주당 대표가 이재명 경기도지사를 근소한 차이로 누르고 첫승을 거뒀다.

 

이 전 대표는 25일 오후 전남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전남·광주 경선에서 득표율 47.1%로 1위에 올랐다. 2위를 기록한 이 지사(46.9%)보다 0.2%포인트 앞서는 수치다. 이어 추미애(4.3%), 김두관(0.9%), 박용진(0.6%) 후보 순이다.

 

이날 전남·광주 경선은 민주당 대선 경선의 향배를 결정하는 최대 승부처로 꼽히던 곳으로 여권의 전통적 지지기반 지역인 만큼 권리당원만 12만 명이 넘는다.

 

한편 이 전 대표가 이날 경선에서 1위를 기록하긴 했지만 누적 득표율은 이 지사가 여전히 압도적인 1위를 유지하고 있다.

 

누적 득표율은 이 지사가 52.90%, 이 전 대표가 34.21%,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이 10.96%, 박용진 의원이 1.23%, 김두관 의원이 0.70%를 기록하고 있다.

 

광주·전남 순회경선은 11번의 민주당 경선 중 5번째 경선 일정으로, 앞선 네번의 순회경선에서는 이 지사가 모두 1위를 차지한 바 있다.

 

민주당 순회 경선은 내일(26일) 전북 지역 경선에 이어 내달 10일 서울을 끝으로 마무리 된다.

 

경선을 마친 시점에 과반 득표자는 민주당 대선 후보로 확정되고, 과반 득표자가 나오지 않으면 1위 후보와 2위 후보가 결선 투표를 진행하게 된다.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