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7 (화)

  • 구름많음동두천 18.7℃
  • 흐림강릉 21.2℃
  • 서울 20.7℃
  • 흐림대전 21.9℃
  • 흐림대구 23.1℃
  • 흐림울산 25.4℃
  • 흐림광주 21.8℃
  • 구름많음부산 25.1℃
  • 흐림고창 21.0℃
  • 구름조금제주 25.0℃
  • 맑음강화 19.2℃
  • 흐림보은 21.3℃
  • 흐림금산 21.4℃
  • 구름많음강진군 23.1℃
  • 흐림경주시 24.1℃
  • 흐림거제 24.4℃
기상청 제공

정치


교황청 2인자 만난 박 의장 “한반도 평화 정착에 기여해 달라”

피에트로 파롤린 추기경 “교황, 북한 가고 싶은 것 확실...초청장 오길”

URL복사

 

이탈리아를 공식방문하고 있는 박병석 국회의장은 9일 오전(현지시간) 바티칸 교황청 사도궁에서 교황청의 2인자인 국무원장 피에트로 파롤린 추기경과 면담을 가졌다.

 

박 의장은 이 자리에서 “교황께 문재인 대통령의 안부 말씀을 전한다. 수술을 하시고 입원해 계시는데 빠른 회복을 기원한다”면서 “교황께서 한반도 문제 해결을 위해 노력해주신 점에 대해 감사드린다”고 인사를 전했다.

 

이어 “파롤린 국무원장이 그간 콜롬비아 평화협정, 시리아 문제 등에서 교황청의 중재와 분쟁해결 노력을 주도했다”며 “70년 이상 분단된 한반도의 평화 정착을 위해서도 기여해 주시길 당부드린다”고 밝혔다.

 

파롤린 국무원장은 “교황께서 한반도 평화에 대해 자주 말씀하셔서 우리도 관심이 크다”며 대화가 단절된 한반도 상황을 언급했다.

 

이에 박 의장은 “대화가 단절된 것은 맞지만, 지난 한미정상회담을 통해 한반도 문제는 대화를 통해 외교적으로 해결하자는데 합의했다”면서 “북한이 대화 테이블로 나오면 백신 공급 등에 대해 논의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파롤린 국무원장은 “수년 전 북한 홍수사태 때 재정 지원을 계기로 북한을 접촉한 적이 있다”면서 “교황께서는 접촉을 심화시킬 필요도 있다고 지적하셨다. 북한의 어려움을 잘 알고 있고 북한을 돕고 싶다. 교황청은 북한과의 채널 유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북한에 대한 교황청의 관심을 강조했다.

 

 

또 2018년 문 대통령의 바티칸 방문과 관련 “문 대통령께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교황님 방북 초청 의사를 구두로 전달했다. 교황님께서 북한에 가고 싶은 것은 확실하다. 문 대통령이 말씀하신 것처럼 성사되었으면 하는 바람”이라며 “북한의 초청장이 오길 바란다”고 밝혔다.

 

이에 박 의장은 “교황께서 지난 3월 이라크를 방문하는 등 분쟁지역에 적극적으로 관여하고 계시는 것을 잘 알고 있다. 북한이 국제사회로 복귀하도록 나서주시면 한반도 평화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파롤린 국무원장은 “교황청에서는 이에 대한 책임을 느끼고 있고, 교황 개인적으로도 책임진다는 생각을 하고 계신다. 본인도 적극적으로 협력해 나가고 싶다”면서 “한국 교회 주교님과도 관련된 얘기를 할 수 있다”며 적극적인 입장을 밝혔다.

 

결장 협착증 수술을 하고 회복중인 프란치스코 교황의 건강과 관련해서는 "회복의 좋은 신호를 보이고 있다”면서 "생각보다 조금 더 입원해 계실 것 같다”고 밝혔다.

 

아울러 박 의장은 “최근 유흥식 대전교구 교구장이 교황청 성직자성 장관으로 임명된 것을 한국 국민 모두가 기쁘게 생각하고 있다”면서 “유흥식 성직자성 장관이 교황청 발전과 세계 평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했다.

 

이에 파롤린 국무원장은 "개인적으로 유 장관을 잘 안다. 긍정적인 생각을 가지고 있으며 신뢰를 받는 좋은 성직자라고 생각한다”면서 "유 장관에 대한 기대가 크다”고 답했다.

 

이 밖에 박의장은 8월 말 서울에서 통일부 주최로 개최되는 '2021 한반도 국제 평화포럼'과 관련 "우리 통일부에서 국무원장님의 참석을 요청 드렸는데 꼭 성사되기를 기원한다. 비대면 참석도 가능하나 대면 참석해 주신다면 더 좋을 것 같다. 한국 가톨릭교회 등 한국 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시리라 생각된다"고 요청했다.

 

이에 파롤린 국무원장은 "가능하면 참석하도록 노력하겠다"고 화답했다.

 

 

이날 면담은 당초 계획됐던 40분을 넘겨 50분 동안 진행됐으며, 우리 측에서는 국민의힘 주호영 의원, 열린민주당 최강욱 의원, 추규호 주교황청대사 등이 함께했고, 이탈리아 측에서는 미슬라브 호지츠 교황청 외교부 동북아담당 국장 몬시뇰이 배석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아폴로 헬스케어》가 쏘아 올린 건강벤처1호(號)
최근 들어 '내 건강을 더 건강하게 유지하자'는 바람이 불고 있다. 면역체계가 떨어지거나, 신체가 허약해졌을 때 바이러스에 대한 저항력이 약해진다는 코로나-19의 학습효과로 인해 의료소비자들의 선제적 예방 의식이 살아나고 있기 때문이다. 얼마 전 「판교 창조경제 밸리」에 문을 연, 벤처기업 종사자들을 위한 전문 건강검진 센터 《아폴로 헬스케어》가 추구하는 의료소비자 중심의 건강검진시스템을 소개한다. 내년이면 2천 개 기업, 상주인구 5만 명이 거주하게 될 「판교창조경제벨리」, 경기도 성남시 수정구 창업로 18번지 파미어스몰 3층에 최근, 벤처기업을 위한 전문 건강검진 센터 《아폴로 헬스케어》가 문을 열었다. 널찍하고 깔끔한 공간이 마치 고급 호텔인 듯해서 입구에 들어서면 “이곳이 건강검진센터가 맞냐?”는 생각에 입이 딱 벌어진다. 《아폴로 헬스케어》가 들어선 파미어스에는 극장, 호텔, 맘&키즈 쇼핑몰 등이 함께 입주해 있어서, 건강검진과 휴식의 두 마리 토끼를 한 건물에서 잡을 수 있도록 한다는 게 검진센터의 컨셉이다. AI가 탑재된 자동의료장비 등 각종 첨단 의료기기는 물론, 뷰티케어와 첨단기술을 접목함으로써, 다른 건강검진센터에서 찾아볼 수 없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