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09 (수)

  • 구름조금동두천 20.2℃
  • 맑음강릉 20.7℃
  • 구름조금서울 21.9℃
  • 맑음대전 23.7℃
  • 맑음대구 22.1℃
  • 맑음울산 22.5℃
  • 맑음광주 23.3℃
  • 구름조금부산 24.0℃
  • 맑음고창 23.6℃
  • 구름조금제주 24.1℃
  • 맑음강화 21.4℃
  • 구름조금보은 21.2℃
  • 맑음금산 21.5℃
  • 맑음강진군 23.4℃
  • 맑음경주시 20.6℃
  • 맑음거제 23.5℃
기상청 제공

생활


직장인 10명 중 4명 암호화폐 투자 ...30대 가장 많아

URL복사

직장인 10명 중 4명은 암호화폐에 투자 중인 것으로 나타났다.

 

구인구직 매칭 플랫폼 사람인(대표 김용환)이 직장인 1,855명을 대상으로 ‘직장인 암호화폐 투자 현황’을 조사한 결과 40.4%가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있다’고 밝혔다.

 

연령별로는 30대(49.8%), 20대(37.1%), 40대(34.5%), 50대 이상(16.9%)의 순이었다.

 

이들이 암호화폐에 투자하는 이유로는 ‘월급만으로는 목돈 마련이 어려워서’(53%, 복수응답)가 1위였다. 다음으로 ‘소액으로도 큰 돈을 벌 수 있을 것 같아서’(51.1%), ‘24시간 연중 무휴로 거래할 수 있어서’(29.4%), ‘주변에서 많이 하고 있어서’(27.5%), ‘안하면 나만 손해인 것 같아서’(27.4%), ‘직장 생활과 병행이 가능해서’(24.4%), ‘변동성이 심해 스릴이 있어서’(13%) 등의 답변이 이어졌다.

 

암호화폐 투자를 시작한 기간은 ‘1개월~6개월 미만’과 ‘1개월 미만’이라는 응답이 각각 43.1%와 23.8%로, 10명 중 7명(66.9%)이 6개월이 채 되지 않은 것으로 조사됐다. 이밖에 ‘6개월~1년 미만’(10.7%), ‘3년 이상’(7.2%), ‘2년 6개월~3년 미만’(5.3%) 등의 순으로, 응답자들의 암호화폐 투자 기간은 평균 10개월로 집계됐다.

 

현재 투자 중인 암호 화폐는 평균 4.2개였으며, ‘2~5개’를 투자 중인 직장인이 과반수(65.8%)였다. 이어 ‘1개’(16.3%), ‘6~10개’(13.1%), ‘11~15개’(2.8%) 등의 순이었다.

 

이들이 암호화폐에 투자한 총 투자 원금은 평균 917만원이었으며 ‘100만원 미만’(34.8%)이 가장 많았다. 이어 ‘100만원~500만원 미만’(33.1%), ‘500만원~1,000만원 미만’(11.3%), ‘1,000만원~1,500만원 미만’(7.3%), ‘5,000만원’(2.7%) 등으로, 500만원 미만이 68%였다.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나서 손실을 보고 있다는 응답은 52.5%로 수익을 보고 있다는 답변(47.5%) 보다 5%p 높았다.

 

암호화폐 투자를 시작한 기간별 손실 비율을 살펴보면 ‘1개월 미만’(69.1%), 로 가장 많았다. 또 ‘1개월~6개월미만’(53.6%)이 바로 뒤를 이어 투자기간이 짧은 직장인들이 손실을 많이 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손실을 본 이들은 평균 412만원의 손실이 발생했다. 구간에 따라서는 ‘100만원 미만’이 63.1%로 절반 이상이었다. 이밖에 ‘100만원~500만원 미만’(23.9%), ‘500만원~1,000만원 미만’(5.1%), ‘1,000만원~1,500만원 미만’(2.3%) 등의 순이었으며, 5,000만원 이상은 1%에 그쳤다.

 

반면, 수익을 얻고 있는 비율은 ‘1년~1년 6개월 미만’(81.5%), ‘1년 6개월~2년 미만’(76.2%), ‘3년 이상’(59.3%) 등 1년 이상 투자한 경우에 상대적으로 높았다.

 

수익을 얻은 직장인들은 평균 1,949만원의 수익을 보고 있었다. 구간별로는 ‘100만원 미만’(46.9%), ‘100만원~500만원 미만’(24.7%) ‘500만원~1,000만원 미만’(11%), ‘1억원 이상’(3.9%), ‘1,000만원~1,500만원 미만’(3.4%), ‘4,500만원~5,000만원 미만’(3.4%) 등의 순이었다.

 

암호화폐에 투자하지 않는 직장인들(1,106명) 중 41.3%는 ‘암호화폐에 투자하고 싶다’고 밝혔다.

 

투자를 원하는 이유는 ‘소액으로도 큰 돈을 벌 수 있을 것 같아서’(52.5%, 복수응답)가 첫 번째였다. 이어 ‘월급만으로는 목돈 마련이 어려워서’(49.5%), ‘주변에서 많이 하고 있어서’(29.1%), ‘직장 생활과 병행이 가능해서’(24.9%), ‘안하면 나만 손해인 것 같아서’(23%), ‘24시간 연중무휴로 거래할 수 있어서’(17.1%) 순이었다.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도, 노후 열수송관 점검하고 노인일자리도 창출하는 ‘안전실버지킴이’ 추진
경기도가 노후 열수송관을 점검하면서 노인 일자리도 창출하는 ‘안전실버지킴이’ 시범사업을 7월부터 시행한다. 경기도는 8일 오후 경기도사회서비스원 회의실에서 이병우 경기도 복지국장, 이화순 경기도사회서비스원장, 곽승신 한국지역난방공사 건설본부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실버지킴이 시범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이번 사업은 사전 조사를 통해 파악된 열수송관 노후 지역 중 1~2곳에 만 60세 이상 도민을 지역당 10~20명씩 ‘안전실버지킴이’로 채용하는 내용이다. 7월 중 채용을 마무리하면 선발된 인원들은 조를 이뤄 점검 차량 진입이 어려운 도보를 중심으로 지열과 맨홀을 점검하는 등 노후 열수송관을 주기적으로 확인한다. 2018년 고양시 백석역 열수송관 파열 사고 등으로 노후 열수송관에 대한 점검인력 확대 목소리가 제기되면서 한국지역난방공사는 자체 채용인력 외 추가 인원을 필요로 하는 상황이다. 한국지역난방공사가 관리하는 열수송관 전체 2,346km 중 35%가 20년 이상 장기 사용했으며 이 가운데 63%가 경기도에 밀집됐다. 이번 협약에 따라 도는 사업 관련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맡고, 경기도사회서비스원은 현장 모니터링, 성과분석 등 원활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