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6.12 (토)

  • 구름많음동두천 16.8℃
  • 맑음강릉 20.7℃
  • 박무서울 18.2℃
  • 박무대전 19.7℃
  • 구름많음대구 21.0℃
  • 흐림울산 20.6℃
  • 박무광주 21.3℃
  • 부산 21.3℃
  • 구름많음고창 19.6℃
  • 제주 21.6℃
  • 흐림강화 18.5℃
  • 구름많음보은 17.9℃
  • 구름많음금산 19.3℃
  • 구름많음강진군 20.0℃
  • 구름조금경주시 20.6℃
  • 구름많음거제 21.1℃
기상청 제공

사건


대구도 뚫렸다...31번째 코로나 확진자 발생

해외여행 간적 없는 61세 여성

URL복사

 

대구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31번째 환자가 나왔다. 그동안 청정지역으로 분류됐던 영남권 첫 확진자다.

 

질병관리본부는 오늘(18일) 오전 이 같은 사실을 공개했다. 

 

환자는 대구에 거주하는 61세 여성으로 해외여행 이력이 없다. 

 

18일 의심환자로 분류했던 이 환자는 이날 새벽 대구 수성구 보건소에서 최종 확진판정을 받았다. 

 

현재 국가지정격리병상인 대구의료원에 격리돼 치료 중이다.








배너




사회

더보기
6·10항쟁 기념 토크콘서트 참석한 이재강 평화부지사 “민주·평화 발전 경기도가 앞장설 것”
이재강 경기도 평화부지사가 10일 오후 광명시민회관에서 열린 6·10 민주항쟁 34주년 기념 토크콘서트 「민주의 씨앗이 평화의 꽃으로 피다」에서 경기도가 5·18과 6·10, 6·15의 정신을 계승해 민주와 평화 발전을 위해 적극 노력하겠다는 강한 의지를 밝혔다. 이재강 평화부지사는 이날 콘서트에서 “민주주의와 평화는 불가분의 관계라고 생각한다”라며 “민주주의가 평화의 길을 넓히고 평화가 민주주의를 더욱 굳건하게 만들 수 있다”고 말했다. 이어 “민주의 씨앗은 뿌려졌으나 아직 평화의 꽃이 피지 않았다. 그러나 우리는 가야할 길을 다 알고 있다. 다만 배짱과 용기가 없어 그 길을 가지 못하는 것”이라며 “이제 온 국민이 함께 종전선언과 평화협정 등 평화의 꽃을 피우기 위해 앞장서고 외쳐야 한다”고 덧붙였다. 경기도가 광명시와 공동 주최한 이번 토크콘서트에서는 이재강 평화부지사, 박승원 광명시장, 김종률 세종시문화재단 대표이사, 유시춘 EBS이사장, 한충목 6·15 남측위원회 상임대표 등이 참여했다. 참석자들은 5·18 광주 민주화운동, 6·10 민주항쟁, 6·15 남북공동선언 등을 주제로 이야기 나누며 민주에서 평화로 나아가는 여정을 되돌아보며 향후 나아가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