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07 (화)

  • 흐림동두천 19.0℃
  • 흐림강릉 21.9℃
  • 흐림서울 20.8℃
  • 흐림대전 23.6℃
  • 대구 23.1℃
  • 울산 26.1℃
  • 흐림광주 24.4℃
  • 부산 25.3℃
  • 흐림고창 23.2℃
  • 흐림제주 27.9℃
  • 흐림강화 19.4℃
  • 흐림보은 21.3℃
  • 흐림금산 23.5℃
  • 구름많음강진군 25.8℃
  • 구름많음경주시 26.5℃
  • 구름많음거제 25.6℃
기상청 제공

이슈


캐리어 노룩패스 선보인 김무성, 네티즌 "King무성"

김광진 "이 상황을 뭐라 말해야 할지..."

URL복사


 

김무성 바른정당 의원의 캐리어 노룩패스에 네티즌들은 ‘King무성이라고 일갈했다. 지난 17일 돌연 일본행을 택했던 김 의원은 지난 23일 오후 김포공항을 통해 귀국했다.


입국장 문이 열렸고 김 의원은 오직 정면만 응시한 채 자신의 연두색 캐리어를 입국장 밖으로 자연스레 굴렸다. 김 의원이 쳐다보지도 않고 굴린 캐리어는 입국장 밖에서 그를 기다리던 수행원에게 곧장 향했다.


김 의원의 모습이 보이자 수행원은 인사를 하며 다가갔지만 김 의원이 굴린 캐리어가 자신에게 다가오자 잽싸게 캐리어를 낚아채는 모습을 보였다.


이를 두고 김광진 전 의원은 자신의 SNS에 김무성 의원의 입국 사진을 올리며 이 상황을 뭐라 말해야 할지...”라며 말을 흐렸다.


김무성 의원의 캐리어 사진과 영상이 퍼지자 네티즌들은 김 의원을 비난했다. 네티즌들은 자신을 기다렸을 보좌관에게 눈길 한 번도 안주고, 사람을 사람으로 안보네...”, “보좌관인가요? 무슨 하인이라도 저렇게는 대하지 않을텐데라며 김 의원의 태도를 지적했다.


이와 함께 김 의원의 캐리어 노룩패스 영상은 해외 네티즌에게까지 화제다. 미국 대형 커뮤니티 사이트인 reddit에는 김무성 의원의  영상이 한국 정치인의 스웩(Korean politician swag)’이라는 제목으로 많은 조회수를 올리고 있다.


해외 네티즌들은 가방 받아라 미천한 것들아(Take my bags you peasants)”라는 등의 글을 올리며 김 의원의 태도를 비난했다.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