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5 (수)

  • 맑음동두천 17.7℃
  • 맑음강릉 21.5℃
  • 맑음서울 17.7℃
  • 맑음대전 19.7℃
  • 맑음대구 21.7℃
  • 맑음울산 22.6℃
  • 맑음광주 18.9℃
  • 맑음부산 22.9℃
  • 맑음고창 17.2℃
  • 맑음제주 19.2℃
  • 맑음강화 14.8℃
  • 맑음보은 18.8℃
  • 맑음금산 18.1℃
  • 맑음강진군 19.6℃
  • 맑음경주시 21.9℃
  • 맑음거제 22.2℃
기상청 제공

지역


4월부터 서울 지하철 밤 10시 이후 감축운행 정상화

1호선 제외 2~8호선 야간 평일 20% 감축 운행 순차적 정상화

URL복사

 

평일 야간 22시 이후 감축 운행되던 서울 지하철이 4월 1일부터 순차적으로 정상화된다.

 

서울교통공사는 31일 공사가 운영하는 서울 지하철 1~8호선 중 1호선을 제외한 2~8호선의 평일 22시 이후 감축 운행을 순차적으로 정상화한다고 밝혔다.

 

앞서 야간 통행량을 감소 시켜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려 한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에 따라 지난해 11월 24일부터 평일 야간 열차 운행을 최대 30%까지 감축해 운영해 왔다.

 

공사는 내달 1일부터 이용객이 많은 2·5·7호선이, 5일 이후로는 나머지 3·4·6·8호선의 야간 평일 20% 감축 운행을 순차적으로 정상화한다.

 

이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 적용 이후 야간 이용객과 혼잡도가 증가하는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서다.

 

사회적 거리두기 2.5단계 적용으로 30% 감축 운행이 시행되었던 시기와 비교해, 2단계 적용 시기의 22시 이후 평균 이용객과 혼잡도는 모두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김상범 서울교통공사 사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 조정 이후 경제활동 등이 조금씩 늘어나면서 야간 이용객도 증가함에 따라,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열차를 추가 투입하려 한다"라며 "고객 안전과 편의를 위해 앞으로도 탄력적 대응으로 혼잡도 관리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