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12.03 (화)

  • 구름많음동두천 3.7℃
  • 구름많음강릉 6.7℃
  • 구름많음서울 3.3℃
  • 구름많음대전 5.6℃
  • 맑음대구 6.8℃
  • 맑음울산 8.5℃
  • 구름많음광주 7.5℃
  • 구름조금부산 8.4℃
  • 흐림고창 8.5℃
  • 구름많음제주 10.1℃
  • 구름많음강화 5.5℃
  • 흐림보은 4.3℃
  • 흐림금산 5.9℃
  • 흐림강진군 8.1℃
  • 맑음경주시 8.1℃
  • 구름많음거제 7.7℃
기상청 제공

사회


유방 보형물 연관 역형성 대세포 림프종(BIA-ALCL) 국내 발생 보고

 

식품의약품안전처와 대한성형외과학회는 국내에서 유방 보형물 연관 역형성 대세포 림프종(이하 BIA-ALCL, Breast Implant Associated-Anaplastic Large Cell Lymphoma) 환자가 보고됐다고 16일 밝혔다.

 

‘BIA-ALCL’은 면역 체계와 관련된 희귀 암의 한 종류로, 유방암과는 별개의 질환이다. 의심 증상으로는 장액종으로 인한 유방 크기 변화, 피막에 발생한 덩어리나 피부 발진 등이 있다.

 

환자는 40대 여성으로, 약 7~8년 전 엘러간사(社) 거친 표면 유방 보형물을 이식하는 유방 보형물 확대술을 받았다.

 

최근 한쪽 가슴에 붓기가 심하게 발생, 성형외과 의원을 방문했다가 BIA-ALCL 의심 하에 모 대학병원으로 즉시 옮겨져 BIA-ALCL로 최종 진단(8월13일)을 받았고, 대한성형외과학회 및 식약처에 보고(8월14일)됐다.

 

대한성형외과학회는 “갑작스러운 유방 모양의 변화나 덩어리, 피부 발진 등 의심 증상이 발생하는 경우에는 반드시 전문 의료 기관을 방문한 것을 권장한다”며 “미국, EU 등 선진국에서도 BIA-ALCL 발생위험이 낮고, 제거수술 관련 마취, 수술 후 혈종, 염증, 감염 등 위험성을 고려할 때 증상이 없는 환자가 예방적으로 보형물을 제거하는 것은 권장하지 않고 있다”고 설명했다.

 

식약처는 “수입·제조업체와 함께 부작용 발생으로 인한 치료비 보상 등에 대한 대책을 수립하고 있으며, 유방 보형물 부작용 조사 등 환자 등록연구를 통해 안전관리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면서 “유방 보형물과 관련한 환자들의 어려움을 최소화하고,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신속한 보고·진료(상담) 체계를 구축하는 등 앞으로 적극적인 조치를 시행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상주시, 중국 영성시 방문 … 천연 다시마비료 사용하는 친환경 사과농장 둘러봐
경상북도 상주시의회, 시 공무원 20여명이 지난 11월20일부터 23일까지 3박4일의 일정으로 중국 산둥성 영성시를 찾았다. 이번 방문은 향후 경제·정책교류 협력을 위한 사전답사 형식으로 이뤄졌다. 정재현 시의회 의장을 비롯 13명의 의원들과 7명의 공무원 등 총 20명이 함께 했다. 방중단에는 영성시가 중국내에서 떠오르는 관광지인 만큼 관광진흥과, 한방산업단지 관리사업소, 농산업 협력방안을 위해 농업정책과 등 실무자들이 포함됐다. 방중 2째날인 21일에는 천연다시마 비료를 사용하고 있는 약 60만평 부지의 사과농장을 찾았다. 해당 농장은 천연다시마 비료를 생산하고 있는 세대해양에서 직접 운영하는 사과농장으로 어린 식목 식재 단계에서부터 100% 천연다시마 비료를 사용한다. 상주시 방중단은 나무에 열리는 사과는 햇빛을 받는 면에서 차이가 나기 마련인데 이곳 사과는 앞뒷면 할 것 없이 균일한 색상을 나타내 놀라움을 표시했다. 이어진 시식에서도 사과 당도가 높아 세대해양 관계자들에게 재배방법을 물어봤다. 또 농장의 사과나무 자체도 매끈한 모습을 보였는데, 우리나라 과수원의 나무와도 비교됐다. 세대해양 사과농장 관계자는 “100% 다시마로 이뤄진 비료 사용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