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7 (금)

  • 구름많음동두천 15.4℃
  • 구름많음강릉 19.2℃
  • 흐림서울 16.2℃
  • 맑음대전 17.8℃
  • 구름많음대구 15.3℃
  • 흐림울산 17.6℃
  • 구름조금광주 18.1℃
  • 구름많음부산 17.0℃
  • 맑음고창 17.8℃
  • 구름많음제주 20.4℃
  • 흐림강화 15.9℃
  • 맑음보은 11.6℃
  • 구름조금금산 18.2℃
  • 구름조금강진군 18.8℃
  • 흐림경주시 15.3℃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사회


'부업이 대세'...직장인 2명 중 1명 부업中

URL복사

 

코로나19가 촉발시킨 재택근무와 유연근무제 정착이 경기 침체와 맞물리면서 ‘멀티커리어즘(하나의 직업에 얽매이지 않고 다양한 사회활동을 통해 자아를 실현하고자 하는 현상)’을 앞당길 것으로 보인다.

 

15일 잡코리아와 알바몬 조사에 따르면, 직장인과 아르바이트생 2명 중 1명이 현재 본업과 부업을 병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는 6개월 전과 비교해 17% 더 늘어난 수치다. 잡코리아가 지난해 10월 ‘직장인 N잡러 인식과 현황’에 대해 설문조사를 진행했을 당시에는 직장인 30.3%만이 ‘N잡러’라 답했다.

 

잡코리아와 알바몬은 지난 7일부터 엿새간 남녀 회원 2,118명을 대상으로 ‘부업 진행 유무’에 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다.

 

먼저 본업(직장 및 아르바이트 생활)과 병행해 다른 직업을 가지고 있는지 질문했다. 그러자 응답자 47.4%가 ‘부업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부업 병행 비율은 아르바이트생 집단에서 가장 높았다. 알바생 59.2%가 2개 이상의 일을 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직장인들 중에는 55.7%가 부업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반면 취업준비생들 중에는 구직활동 외에 다른 일을 하고 있다는 비율이 32.4%에 불과했다.

 

부업의 종류 조사(*복수응답)에서는 성별과 직업 상태에 따라 결과가 달랐다. 먼저 남성들은 ‘택배/배달 등 배송’ 부업을 하고 있다는 의견이 응답률 27.6%로 가장 높았고, 다음으로 △매장관리/판매서비스(18.5%) △배송분류/식재료 포장(17.9%) 순이었다. 여성들 중에는 현재 병행하고 있는 부업의 종류로 ‘매장관리/판매서비스(24.8%)’를 가장 높게 꼽았다. 다음으로 △블로그/SNS 운영(21.0%)이 뒤를 이었다.

 

직업 상태로 살펴보면, 직장인들과 취업준비생들은 △블로그/SNS 운영을 응답률 각 23.0%, 22.7%로 가장 많이 선택했다. 아르바이트생들 중에는 △매장관리/판매서비스(33.0%)를 가장 높게 꼽았다.

 

직장인 및 아르바이트생들이 부업을 하는 이유는 ‘경제력’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다. 부업을 시작하게 된 계기를 묻는 질문에 ‘추가 수입을 얻기 위해서(65.9%)’가 타 항목에 비해 압도적으로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 이외에도 △퇴근 후 주말 등 여유시간을 활용하기 위해(20.4%) △취미 등 관심분야에 대한 전문적 지식/재능을 나누고 싶어서(12.3%) 부업을 하고 있다고 답했다. 

 

부업을 통해 얻는 추가 수익은 월 평균 51만946원인 것으로 집계됐다. 그리고 부업을 주로 하는 시간대로 ‘퇴근 후 저녁시간’을 꼽은 이들이 28.0%로 가장 많았고, 근소한 차이로 ‘주말을 이용한다’는 의견도 26.9%였다. 월 51만여원의 추가 수익을 벌기 위해 △일주일에 1~2일(34.8%), △5시간 이상(30.5%), △퇴근 후 저녁시간을 활용(28.0%)해 일한다는 의견이 가장 높게 나타났다.

 

한편, 현재 부업을 가지고 있지 않은 이들에게 그 이유를 묻자 ‘거리와 근무시간 등 조건이 맞는 부업을 찾지 못해서란’ 의견이 응답률 40.5%로 가장 높았다. 다음으로 △시간적 여유가 없어서(39.7%) △체력이 좋지 못해서(21.6%) 등의 이유로 부업을 병행하지 못한다고 답했다. 반면 △본업에 충실하는 것이 좋다고 생각해서 부업을 하지 않는다는 의견은 14.3%에 불과했다.

 

변지성 잡코리아 홍보팀 팀장은 “주52시간근무제 정착과 시차출퇴근제와 재택근무제 시행 기업이 늘면서 여가 시간을 활용해 제2의 직업을 찾는 이들도 늘고 있다”며 “특히 단순히 돈벌이 이상으로 자신의 관심과 재능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찾아 부업을 하는 이들도 늘고 있어 앞으로 1개 이상의 직업을 갖는 N잡러가 뉴노멀이 될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