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4 (금)

  • 흐림동두천 -3.9℃
  • 구름조금강릉 -0.6℃
  • 구름많음서울 -2.7℃
  • 맑음대전 -1.3℃
  • 구름조금대구 -0.5℃
  • 맑음울산 0.0℃
  • 구름조금광주 0.4℃
  • 구름조금부산 2.1℃
  • 구름많음고창 -2.7℃
  • 흐림제주 4.1℃
  • 구름많음강화 -3.6℃
  • 흐림보은 -3.2℃
  • 구름많음금산 -3.7℃
  • 흐림강진군 0.9℃
  • 맑음경주시 -2.8℃
  • 구름조금거제 -0.3℃
기상청 제공

정보


이대병원, 간이식술 100례 달성 ...8년 만의 값진 기록

URL복사

이대목동병원 장기이식센터가 간이식 수술 100례를 달성했다. 2013년 첫 간이식 수술을 시작하고 8년 만의 값진 기록이다. 100번 째 간 이식 수술은 간암을 앓고 있는 아버지를 위해 아들이 간을 기증한 생체 간이식 수술로 이루어졌다.

 

이대목동병원은 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속 이익준의 실제 모델로도 잘 알려진 홍근 외과 교수를 중심으로 체계적 간이식 수술을 시행하고 있다.

 

 

2015년에는 간, 신장 등 따로 진행되어 오던 장기이식과 관련된 전체 과정을 하나로 통합하고 시스템을 정비해 이대목동병원 장기이식센터를 개소했다. 이대목동병원 장기이식센터 간이식팀은 높은 수술 생존율과 최고 수준의 간이식 술기를 보유하고 있다.

 

2014년에는 간경변증으로 인해 간문맥이 혈전으로 완전히 막혀있던 환자의 고난도 간이식 수술을 성공적으로 마치기도 했다.

 

당시 환자는 폐렴과 심한 간성 혼수 등으로 2주 가까이 의식 없이 중환자들에 입원해 있었고 간이식을 받아도 의식이 돌아올지 확신할 수 없는 상황이었다. 당시 고난도 수술을 성공적으로 이끈 이대목동병원 간이식팀의 능력과 시스템에 많은 환자와 의료계의 관심이 집중되기도 했다.

 

이대목동병원 장기이식센터 홍근 교수는 “우리 병원은 간이식에 있어 후발주자라고 할 수 있지만 8년 만에 100례의 수술을 성공했다”면서 “무엇보다 고난도 간이식 수술을 안정적으로 수행하고, 모든 환자의 수술 후 관리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한다는 점에서 그 의미가 깊다”고 소감을 밝혔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국회 인권 지킴이 '국회인권센터' 개소
국회사무처는 14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소통관 3층에서 ‘국회인권센터’ 현판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현판식에는 이춘석 사무총장과 전상수 입법차장, 조용복 사무차장, 권영진 운영위 수석전문위원이 참석했다. 이춘석 사무총장은 현판식에서 “헌법기관인 입법부 내에 인권보호 업무를 전문적으로 수행하는 국회인권센터가 문을 열게 된 것을 매우 뜻깊게 생각한다”며 “인권교육과 예방정책을 통해 국회 구성원 모두가 서로의 인권을 존중하고 배려하는 조직문화가 정착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국회인권센터는 2018년 미투운동을 계기로 설립이 논의되었지만 여러 이유로 진행이 지연됐다. 2020년 헌정사상 첫 여성 부의장인 김상희 국회부의장이 취임해 국회인권센터 설립에 힘을 실었고, 2021년 '국회사무처직제' 개정 및 시설과 인력을 확보해 이날 현판식을 하게 됐다. 국회인권센터는 센터장과 전문상담사, 인권보호관 총 3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인권침해·차별, 성희롱·성폭력, 직장 내 괴롭힘 등의 상담과 조사 및 교육과 정책개발 업무를 수행한다. 사무실 외에 별도의 상담실을 마련해 이용자의 비밀유지가 가능하도록 했다. 국회인권센터는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피해자가 국회인권센터에 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