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9 (일)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1.2℃
  • 서울 24.5℃
  • 대전 23.9℃
  • 구름많음대구 24.4℃
  • 구름많음울산 26.1℃
  • 흐림광주 25.7℃
  • 구름많음부산 25.7℃
  • 흐림고창 26.3℃
  • 구름많음제주 30.1℃
  • 흐림강화 24.5℃
  • 흐림보은 23.5℃
  • 흐림금산 24.4℃
  • 흐림강진군 26.3℃
  • 흐림경주시 21.9℃
  • 구름조금거제 26.1℃
기상청 제공

금융


국내은행 총자본비율, 시중은행 ‘안정세’ … 인터넷전문은행 ‘하락’

금감원, "대부분 은행 바젤Ⅲ 규제비율 큰 폭 상회, 안정적 수준"

 

6월말 국내은행의 BIS기준 총자본비율, 기본자본비율, 보통주자본비율 및 단순기본자본비율이 각각 15.34%, 13.28%, 12.71% 및 6.51%로 나타났다. 전분기말 대비 소폭 하락(△0.04%p~△0.07%p)했으나, 금융감독원은 규제비율 대비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했다고 평했다.

 

하지만 올해 2분기 위험가중자산 증가율(+2.3%)은 자본 증가율(총자본 기준 +1.8%)을 소폭 상회하고 있다.

총 자본은 연결 당기순이익과 자본확충 등으로 4.3조원 증가했지만, 단순기본자본비율의 경우 총 위험노출액 증가율(+2.1%)이 기본자본 증가율(+1.8%)을 상회하면서 전분기말 대비 0.02%p 소폭하락했다.

 

6월말 현재 모든 은행이 완충자본(자본보전완충자본 및 D-SIB 추가자본)을 포함한 규제비율은 상회하고 있다. 신한‧우리‧하나‧국민‧농협 등 대형은행(D-SIB)을 비롯한 주요 은행의 총자본비율이 14~16%로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다.

 

다만 신한‧전북‧광주 등 9개 은행은 자본확충 등에 따라 전분기말 대비 총자본비율이 상승했지만, 케이‧카카오‧우리 등 10개 은행은 위험가중자산 증가 등에 따라 전분기말 대비 총자본비율이 하락했다.

 

은행지주회사의 경우 BIS기준 총자본비율, 기본자본비율, 보통주자본비율 및 단순기본자본비율은 각각 13.60%, 12.24%, 11.40% 및 5.72%로 전분기말 대비 총자본비율 및 기본자본비율은 각각 0.07%p, 0.05%p 상승했으나 보통주자본비율은 소폭(△0.07%p) 하락했다.

 

2분기 중 자본 증가율(총자본 기준 +4.2%)이 위험가중자산 증가율(+3.6%)을 상회해 안정세를 보였다.

 

단순기본자본비율의 경우도 기본자본 증가율(+4.0%)이 총위험노출액 증가율(+2.9%)을 상회하면서 전분기말 대비 상승(+0.06%p) 했다.

 

6월말 현재 모든 은행지주회사가 완충자본(자본보전완충자본 및 D-SIB 추가자본)을 포함한 규제비율을 상회하고 KB‧하나‧신한‧농협 등 대형 지주회사(D-SIB)의 총자본비율이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가운데, 우리지주(11.08%)와 한국투자지주(10.64%)는 상대적으로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다.

 

금융감독원은 6월말 국내은행․은행지주의 총자본비율은 각각 15.34% 및 13.60%로 완충자본을 포함한 바젤Ⅲ 규제비율(10.5%, D-SIB은 11.5%)을 큰 폭 상회하는 등 안정적인 수준을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했다.

 

또한, 대부분의 은행‧지주회사가 규제비율 대비 여력(buffer)을 보유하고 있어 대내외 충격 발생시에도 상당 수준까지 감내 가능할 것으로 봤다.

 

금융감독원은 향후 韓日 갈등 및 美中 무역분쟁 심화, 국내 경기부진 등에 대비하여 안정적 수준의 자본비율을 유지할 수 있도록 유도하고, 인터넷전문은행 및 신설 지주회사 등 규제수준 대비 자본비율 여력이 충분치 않은 은행‧지주회사 등에 대해 자본적정성 관리를 강화토록 하겠다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