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3.0℃
  • 맑음강릉 12.7℃
  • 맑음서울 15.5℃
  • 구름많음대전 15.1℃
  • 구름많음대구 15.7℃
  • 구름많음울산 14.8℃
  • 흐림광주 15.8℃
  • 구름많음부산 16.1℃
  • 흐림고창 14.1℃
  • 흐림제주 17.5℃
  • 맑음강화 13.5℃
  • 구름많음보은 14.9℃
  • 흐림금산 14.2℃
  • 흐림강진군 15.8℃
  • 구름많음경주시 13.9℃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칼럼

영상뉴스

더보기

HOT클릭 TOP7



경제

더보기
농협은행 지난해 영업익 역대 최고...“농민에게 일부 환원해야”
지난해 NH농협은행 영업이익이 역대 최고를 기록했지만, 농민들은 유래 없는 쌀값 하락과 영농자재 가격 상승으로 고통받고 있어 농협중앙회가 신용사업과 경제사업 이익을 농민에게 지원해야 한다는 주장이 나왔다. 국회 농림축산해양수산위원회 안호영 더불어민주당 의원(전북 완주·진안·무주·장수)은 7일 농협중앙회 국정감사에서 “농협중앙회 신용사업은 예대마진 등으로 역대 최고 이익을 거두었고, 경제사업도 영농자재 가격 상승으로 수익이 증대한 만큼 수익금을 농협의 주인인 농민에게 환원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NH농협은행은 지난해 영업이익이 2조 4,856억원으로 역대 최고를 기록했고, 그 결과 농협금융지주 회장을 비롯해 농협은행장도 연봉보다 더 많은 성과급을 받을 것으로 확인됐다. 2021년의 경우 금융지주 회장의 기본보수는 3억 2,900만원이었지만, 성과보수는 3억 9,500만원이었고, NH농협은행 대표 기본보수는 1억 4000만원이었지만, 성과급은 2억 2,400만원을 수령했다. 농협중앙회 임원들도 연봉보다 높은 성과급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농협중앙회 전무이사의 경우 연봉보다 높은 2억 2,400만원의 성과급을 받았고, 상호금융대표 역시 2억 2,400만원의 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