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3 (목)

  • 구름많음동두천 12.6℃
  • 구름많음강릉 23.8℃
  • 박무서울 16.3℃
  • 박무대전 16.0℃
  • 구름많음대구 18.7℃
  • 흐림울산 17.4℃
  • 박무광주 18.1℃
  • 구름많음부산 19.3℃
  • 구름많음고창 ℃
  • 박무제주 17.6℃
  • 구름조금강화 14.8℃
  • 구름많음보은 14.3℃
  • 구름많음금산 14.7℃
  • 맑음강진군 15.8℃
  • 구름많음경주시 15.2℃
  • 구름많음거제 14.8℃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제105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 기념...수원서 높은 뜻 기린다

- 수원시, 시청사 외벽에‘제105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기념 현수막 게시
- 이재준 수원시장, “3.1운동을 밑거름으로 탄생한 대한민국임시정부는 민주공화국 대한민국의 뿌리”

대한민국 임시정부가 설립된건 1919년 4월11일.

 

일제치하에서 대한민국이 '신음'을 하던 시기, 초대 수반인 이승만 대통령을 비롯해 도산 안창호, 백범 김구 선생 등은 중국 상하이에서 민주공화제의 독립국가를 건설하기 위해 임시정부를 설립해 왕성하게 활동을 펼쳤다.

 

이후 1945년 11월 백범 김구 선생등이 환국할 때까지 민주공화제의 독립 국가를 건설하기 위한 목적으로 주권 자치를 실현했다. 이처럼 뜻 깊은 날을 맞아 수원시가 임시정부 요인들의 거룩한 뜻을 기려 나가고 있다.

 

 

수원시는 제105주년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을 기념해 시청 본과 외벽에 대한민국 임시정부 국무원 요인들의 사진을 인쇄한 대형 현수막을 게시했다고 11일 밝혔다.

 

현수막 상단에는 ‘1919.4.11.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일 독립의 얼’이라는 문구가 있다. 사진은 1919년 10월 11일 촬영한 대한민국 임시정부 국무원 기념사진이다. 도산 안창호 선생(앞줄 가운데) 등 국무원 요인들이 있다.

 

이재준 시장은 11일 개인 SNS에 글을 게시하고, “3.1운동을 밑거름으로 탄생한 대한민국임시정부는 민주공화국 대한민국의 뿌리”라며 “상해에서 시작해 항주, 장사, 광주, 유주 등을 거쳐 중경까지 27년간 6000㎞가 넘는 대장정을 버티며 독립의 구심체가 됐다”고 말했다.

 

이어 “시련의 가시밭길을 마침내 환희로 맺을 수 있었던 원동력은 하나 된 염원이었다”며 “국내와 세계 각지에서 동포의 피땀이 독립성금이 돼 모여들었고, 한 사람 한 사람이 의사·열사로 나섰으며, 우리 민족은 광복으로 기어이 나아갈 수 있었다”고 강조했다.

 

또 “한 세대 가까이 대한민국임시정부를 굳건히 지탱했던 힘, 그 위대한 모두의 연대가 ‘갈등과 분열의 시대’를 사는 우리의 이정표라 믿는다”며 “22대 국회의원 선거가 마무리됐다. 소통과 공감으로 갈등을 넘고, 화해와 포용으로 분열을 이기겠다”고 말했다.

 

이재준 수원시장은 독립운동가 이상설(1870~1917) 선생의 후손이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