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구름많음동두천 23.1℃
  • 흐림강릉 23.9℃
  • 구름많음서울 23.7℃
  • 맑음대전 26.1℃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많음울산 27.3℃
  • 구름조금광주 27.0℃
  • 구름조금부산 27.9℃
  • 맑음고창 27.0℃
  • 박무제주 23.9℃
  • 흐림강화 21.7℃
  • 구름조금보은 24.5℃
  • 구름조금금산 25.5℃
  • 구름조금강진군 25.8℃
  • 구름조금경주시 29.4℃
  • 구름많음거제 25.2℃
기상청 제공

정치


경실련, 현역 국회의원 중 '자질 의심' 22명 명단 공개

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경실련)은 28일 현역 국회의원의 의정활동과 도덕성 등을 자체 평가하고  자질 의심의원으로 분류한 22명의 명단을 발표했다.

 

경실련은 이날 오전 10시30분 서울 종로구 경실련 강당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제21대 국회의원 316명을 대상으로 불성실 의정활동(발의건수 저조, 본회의 결석률 상위, 상임위 결석률 상위, 의정활동 기간 내 사회적 물의)과 기타 도덕성(과다 부동산 보유, 과다 주식 보유, 전과경력)의 기준을 적용해 자질을 검증했다"고 밝히며 명단을 공개했다.

 

 

이날 경실련이 발표한 현역 의원 평가 기준 중 1건 이상에 해당하는 의원은 173명(5건 2명, 4건 6명, 3건 14명, 2건 37명, 1건 114명)으로 전체 의원의 54.7%에 달했다. 정당별로는 국민의힘 의원 122명 중 86명(70.5%), 더불어민주당 의원 183명 중 83명(45.5%)이었다.

 

기준 3개 이상을 충족하는 의정활동 도덕성 하위 국회의원은 총 22명으로 그중 민주당 김철민  의원과 국민의힘 박덕흠 의원은 5건을 충족시켜 '최하위'를 기록했다.

 

이어 기준 4건 이상을 부합한 민주당 박정·서영석·김홍걸 의원과 국민의힘 강기윤·허은아·권영세 의원이, 기준 3건 이상에는 민주당 이상민·설훈·소병훈·이학영·김용선·신정훈·이상직·문진석 의원과 국민의힘 김태호·백종헌·이주환·전봉민 의원, 무소속 양정숙·이성만 의원 등이 이름을 올렸다.

 

경실련은 각 정당에 자질검증 종합 결과를 전달하고 공천 개혁 관련 4가지를 제안했다.

 

경실련이 제안한 공천 개혁안은 ▲경실련 11대 공천배제 기준(△강력범, △부정부패(세금 탈루), △선거범죄, △성폭력, △불법재산 증식, △음주운전, △병역비리, △연구부정 행위, △파렴치범죄, △민생범죄, △불성실 의정활동) 포함, ▲ 공천배제 기준 예외 규정 삭제, ▲현역 의원 평가자료, 공천심사 자료 투명하게 공개, ▲철저한 현역 의원 검증을 통해 최소 하위 20% 이상 공천 배제 등이다.

 

경실련은 "국민의힘에는 현재 구성된 총선기획단과 혁신위원회에 제안 더불어민주당은 총선기획단과 후보자검증위원회에 제안서 발송했다"며 "공천관리위원회가 구성되는 다음 달 중 국민의힘, 더불어민주당 양 당사 앞에서 최종 공천배제 명단을 발표하고, 투명 공천을 촉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