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5.21 (화)

  • 맑음동두천 24.0℃
  • 맑음강릉 18.0℃
  • 맑음서울 24.4℃
  • 맑음대전 22.5℃
  • 맑음대구 18.9℃
  • 구름조금울산 15.8℃
  • 구름많음광주 23.6℃
  • 구름조금부산 17.7℃
  • 구름조금고창 ℃
  • 흐림제주 20.3℃
  • 맑음강화 19.1℃
  • 맑음보은 20.7℃
  • 구름조금금산 22.5℃
  • 구름조금강진군 19.8℃
  • 맑음경주시 17.0℃
  • 구름많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경제


백종원의 더본코리아 매출 4000억 돌파…기업공개(IPO) 가능할까?

한신포차, 새마을식당, 빽다방, 역전우동, 홍콩반점0410, 리춘시장을 비롯한 프랜차이즈 브랜드 25개와 제주 더본 호텔을 운영하고 있는 백종원 대표의 프랜차이즈 업체 더본코리아가 지난해 사상 최대 매출 4000억 원을 돌파하며 기업공개(IPO)가 가능할 지에 업계의 관심이 쏠리고 있다.

 

 

1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더본코리아 작년 매출은 4106억 원, 영업이익은 255억 원을 기록했다. 이는 역대 최대 매출로, 2022년(2821억 원)에 비해 45%가 늘었다. 영업이익은 2022년 257억 원에서 소폭 감소했다.

 

투자은행(IB) 업계에서는 더본코리아가 작년 실적이 좋은 만큼 올 상반기에 기업공개(IPO) 상장예심을 신청하는 등 상장 절차가 본격화할 것이라는 전망이다.

 

백 대표는 2년 전, 한 언론 인터뷰에서 더본코리아 창립 30주년이 되는 해에 상장하겠다고 발언하기도 했는데 더본코리아는 1994년 설립해 올해로 30주년을 맞는다.

 

지난 1월엔 무상증자를 진행했다. 1주당 2주를 지급하는 방식으로, 일각에선 상장을 앞두고 유통 가능한 주식 수를 미리 조정한 것이 아니냐는 추측이 나왔다.

 

다만 프랜차이즈 중심 기업의 상장 사례가 많지 않다는 점이 풀어나가야 할 숙제다. 교촌에프앤비(교촌치킨), MP대산(미스터피자)을 비롯한 프랜차이즈 기업들은 기업공개(IPO) 직후 주가 흐름이 좋지 않았기 때문이다.

 

2020년 11월 유가증권시장에 입성 당시 교촌에프앤비의 공모가는 1만2300원이었으나 지난 15일 7860원에 마감됐다.

 

더본코리아는 1993년 ‘원조쌈밥집’ 을 시작으로 1994년 법인을 설립해 본격적으로 외식 프랜차이즈 사업에 나섰고 현재 백 대표가 최대 주주로 지분 76.69%를 보유 중이고 2대 주주는 이 회사의 강석원 부사장으로 21.09%를 갖고 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