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3 (금)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1.4℃
  • 서울 0.1℃
  • 비 또는 눈대전 1.5℃
  • 흐림대구 2.2℃
  • 흐림울산 2.4℃
  • 광주 3.8℃
  • 흐림부산 3.5℃
  • 흐림고창 4.3℃
  • 제주 8.1℃
  • 흐림강화 -1.1℃
  • 흐림보은 1.2℃
  • 흐림금산 1.2℃
  • 흐림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1.9℃
  • 흐림거제 4.7℃
기상청 제공

정치


'17년 도전 목포 바보 배종호' 출판기념에 3,000여 명 참석

- 친명 배종호 출판기념회 3,000여명 참석 ‘대성황’
- 이재명 대표 축전 비롯 이재명 사단 총출동
- 용혜인 기본소득당 대표도 직접 참석 축사

 

배종호 더불어민주당 전략기획위원회 부위원장 겸 한국정치평론가협회장의 ⌜17년의 도전 목포 바보 배종호」 출판기념회가 3,000여 명의 목포시민이 참석한 가운데 대성황을 이뤘다.

 

지난 2일 오후, 목포수산물유통센터에서 열린 배종호 부위원장의 출판기념회에는 이재명 당대표가 직접 축전을 보냈고, 정성호 의원을 비롯해 박찬대 최고위원, 김두관‧문진석‧민형배‧정필모 의원 등 친명계 핵심 지도부가 총출동해 응원했다.

 

특히 용혜인 기본소득당 대표는 직접 참석해 축사했으며, 김영주 국회부의장과 김관영 전라북도지사, 박성제 전 MBC 사장, 송하철 목포대 총장 등은 영상을 통해 축하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축전을 통해 “KBS 앵커와 뉴욕특파원을 거쳐 한국정치평론가 협회장으로 활약하고 있는 배종호 회장의 ‘좋은 정치’에 대한 고민과 목포 발전에 대한 열정이 앞으로 민주당과 국민을 위해 더 큰 쓰임새를 발휘할 수 있도록 늘 응원하겠다”고 말했다.

 

박성제 전 MBC 사장의 사회로 진행된 토크쇼에서 배 회장은 “뉴욕 특파원 시절 사고로 떠난 아들의 죽음을 계기로 출세가 보장된 안락한 삶을 정리하고 목포를 위한 헌신의 일념으로 정치에 뛰어들었다”고 말해 참석자들의 가슴을 뭉클하게 했다.

 

배 회장은 “바로 이러한 소명의식이 있었기에 ‘바보 배종호’라는 소리를 들으면서도 결코 목포를 포기하지 않고, 거물 정치인 박지원 전 국정원장과 17년 동안 맞서 싸워 왔다”면서 “김대중 전 대통령이 4전5기 끝에 국회에 입성한 것처럼, 내년 총선에서 반드시 승리해 쇠락의 도시 목포를 희망의 도시로 만드는 것이 목포 바보 배종호의 꿈이다. 반드시 증명해 보이겠다”고 말했다.

 

 

목포 토박이인 배종호 회장은 목포 중앙초, 청호중, 목포고등학교를 거쳐 한국 외국어대, 미국 리버티 대학원을 졸업했다. 지난 1987년 KBS 공채기자로 입사해 올해의 기자상 등을 비롯해 다수의 기자상을 수상하는 등 특종기자로 이름을 날렸고, KBS 「공개수배 사건 25시」 앵커 등을 통해 전 국민적인 스타 언론인으로 자리매김했다.

 

특히 방송민주화를 위해 KBS 노조를 결성해 방송민주화 투쟁에 앞장섰으며, KBS 4월 방송 민주화 투쟁에 앞장서다 전국에 지명수배를 당해 3개월 동안 도피 생활을 벌이다 공안당국에 체포되는 고초를 겪기도 했다.

 

배종호 회장은 현재는 KBS, MBC, YTN, 연합뉴스TV, MBN 등 지상파와 뉴스전문 채널, 그리고 종편 등 주요 언론 매체에서 진보 진영 대표 정치평론가로 활동하고 있으며, 한국정치평론가협회 초대회장으로 선출돼 양극단의 진영정치를 타파하는데 앞장서고 있다.

 

한편, 이날 출판기념회에는 박홍률 목포시장과 박정수 목포농협조합장, 김청용 목포수협 조합장을 비롯해 목포전통시장상인연합회, 목포미항가꾸기시민운동본부, 목포리더스 클럽 등 목포를 이끌어 가는 시민사회단체 지도자들이 대거 참석해 높은 관심을 보였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