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맑음동두천 19.2℃
  • 맑음강릉 21.9℃
  • 맑음서울 23.4℃
  • 맑음대전 22.5℃
  • 맑음대구 23.3℃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23.6℃
  • 맑음부산 21.6℃
  • 맑음고창 19.1℃
  • 구름많음제주 21.8℃
  • 맑음강화 16.8℃
  • 맑음보은 19.4℃
  • 맑음금산 19.9℃
  • 맑음강진군 20.0℃
  • 맑음경주시 19.4℃
  • 맑음거제 19.7℃
기상청 제공

정치


서동용 의원, 곡성중 복합문화센터 건립 예산 129억 확보


전남 곡성군 소재 곡성중학교에 볼링장과 테니스장·다목적센터를 포함한 복합문화센터가 들어선다.

 

더불어민주당 서동용 의원은 14일 곡성중학교가 '학교복합시설 공모사업’에 선정돼 복합문화센터 건립 예산으로 129억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곡성중학교 복합시설 1층에는 정규 규격 레인을 갖춘 볼링장이 들어서고 2~ 3층에는 각각 다목적학습장과 복합문화공간이 들어설 예정이다. 또 지하에는 43면의 주차장이 시설되고 외부에는 테니스코트도 들어서게 되면 곡성중은 지역 내 여가와 스포츠, 평생학습을 아우르는 군민들의 복합문화공간으로 거듭나게된다.

 

곡성군은 평생학습도시로서 주민들을 대상으로 다양한 프로그램에 곡성중 내 시설들과 연계해서 군민들에게 생활 편의성은 물론 평생학습의 접근성도 높여나간다는 계획이다. 더욱이 곡성읍 내 단 1개소인 볼링장이 오는 10월 폐업한다는 소식이 전해지며 곡성군민들은 이번 발표를 반기는 분위기다. 

 

복합문화센터 예산 유치 결실을 얻어내기까지는 서동용 의원의 물밑 노력이 있었기에 가능했다는 평가가 우세하다. 서 의원은 그간 학교복합시설 사업을 담당하는 교육부 교육시설과로부터 현안 보고를 받고, 곡성중 복합문화센터 건립의 필요성과 시급성에 대해 설명하는 동시에 주민들의 생활여건 개선에 대해 당국도 긍정적으로 회신한 것으로 알려졌다.

 

 

서동용 의원은 “우리 곡성주민들의 염원을 담아 지역 예산을 확보하게 돼 기쁘다”며 “복합문화센터의 완공과 지역주민들이 앞으로 편리하게 시설을 이용할 수 있도록 공사부터 운영단계까지 꼼꼼히 살피겠다”고 소회를 밝혔다.

 

그러면서 “들어설 시설들을 통해 주민들이 폭넓게 소통하고 건강도 챙기면서 학생부터 노년층까지 군민 모두가 어우러지는 진정한 복합공간으로서의 역할을 기대한다”고 말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이르면 8월 서울에도 운전자 없는 자율주행택시 다닌다
이르면 오는 8월 말 서울 강남 일대에 자율주행 택시가 다닌다. 지방자치단체가 자율주행택시를 도입하는 건 미국과 중국에 이어 전 세계 세 번째다. 13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최근 ‘심야 자율주행택시 모빌리티 실증 용역’ 사업 입찰 공고문을 나라장터에 올렸다. 서울시가 자율주행차 기술을 개발 중인 민간 스타트업 또는 대기업을 뽑아 기술 실증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과업 지시서에 따르면 여러 업체가 컨소시엄(연합체)을 구성해 서비스를 공동으로 제공할 수 있다. 포티투닷이 운영하는 서울의 자율주행버스 전용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인 'TAP!'을 활용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서울시 관계자는 “사업을 맡게 될 기업의 기술과 자체 솔루션에 따라 선택지는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당분간 이용 요금은 없고 두 달 간 시범 운행 이후 열 달 동안 실제 운행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복잡한 교통상황을 고려해 차량 통행이 비교적 적은 심야 시간대(밤 10시~새벽 4시)에만 차량 운행을 허용하기로 했다. 택시는 버스처럼 정해진 노선만 반복적으로 다니지 않고 이용자가 설정한 출발지와 목적지를 오가는 ‘도어 투 도어’ 방식으로 운행할 예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