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4 (금)

  • 구름조금동두천 27.0℃
  • 맑음강릉 26.0℃
  • 구름조금서울 28.7℃
  • 구름조금대전 27.6℃
  • 맑음대구 29.2℃
  • 연무울산 28.9℃
  • 구름조금광주 27.6℃
  • 연무부산 26.8℃
  • 구름많음고창 27.0℃
  • 구름조금제주 26.3℃
  • 구름조금강화 26.4℃
  • 구름조금보은 26.7℃
  • 구름조금금산 27.6℃
  • 구름많음강진군 27.3℃
  • 맑음경주시 30.2℃
  • 맑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김동연 지사, GPT가 작성한 개회사 낭독 "완성도 놀랍다"

GPT 무한한 가능성 주목..‘인공지능 수도’ 조성할 것
발달장애인 위한 지피티 도민창작단, 미래산업 펀드 500억 원 조성 등 구상 발표

경기도는 20일 도청 대강당에서 지자체 처음으로 'GPT(생성형 인공지능) 혁신포럼'을 열고 윤리, 비즈니스, 인공지능의 활용 등 분야별 전문가가 참여한 가운데 ‘지피티(GPT) 시대의 변화와 기회’라는 주제로 의견을 나눴다. 


김동연 경기지사는 이날 챗GPT-4가 작성한 개회사를 낭독해 눈길을 끌었다. 


이번 개회사는 김 지사가 ‘챗GPT-4’ 생성형 인공지능 모델에게 “너는 대한민국 경기도지사야. 경기도에서 지피티를 활용해 도민의 인공지능 활용 권리를 확대하려고 해. (중략) 이런 정책을 중심으로 한 연설문을 써”라고 요청한 뒤 나온 답변이다.
 

개회사는 “먼저, 김대중 전 대통령님이 전국에 초고속 인터넷을 도입하고 농어촌에서 농어민들에게 컴퓨터 교육을 실시한 20여 년 전의 역사적인 순간을 기억하며, 이러한 정신을 이어받아 저희 경기도에서는 차세대 기술인 생성형 인공지능 분야에서의 활용권을 확대하고자 한다”며 구체적인 방안도 제시했다.


제시된 방안은 ▲모든 학교에 인공지능 교육 도입 ▲소규모 사업자와 새싹 기업을 대상으로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한 창업과 일자리 창출 지원 ▲공공기관에 생성형 인공지능 기술 도입 ▲인공지능 기술 발전과 활용에 따른 사회적 영향과 윤리적 쟁점을 신중하게 고려할 것 등 4가지다. 


‘챗GPT-4’가 작성한 개회사를 낭독한 김 지사는 “중앙정부나 지방정부를 통틀어서 경기도가 맨 처음 지피티(GPT)에 대해 논의하는 기회를 만들었기 때문에 관심들이 많다”면서 “GPT뿐만 아니라 여러 가지 첨단기술을 경기도에서 가장 먼저 응용하고, 적용하면서 나올 수 있는 부작용에 대한 보완책도 만들면서 경기도가 선도적으로 이 길을 이끌어가고 싶다는 욕심을 갖고 있다”라고 말했다. 
 

김 지사는 이어 ▲생성형 인공지능을 활용해 발달장애인의 예술 활동을 돕는 지피티(GPT) 창작단 시범 사업 ▲미래산업 펀드 500억을 조성해 지피티(GPT) 스타트업 투자 등 향후 구상을 밝힌 뒤 “기업과 대학, 연구소와 함께 지피티(GPT) 산학연 기업협의회를 바로 구성해 운영할 계획”이라며 “경기도와 경기도 28개 공공기관에서 우선적으로 업무효율을 위해서 적용해볼 수 있는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말했다. 


▲사진 <경기도 제공>

김동연 지사는 이날 페이스북에 올린 글을 통해 “‘챗GPT-4’가 작성한 개회사의 완성도가 참 놀라웠다“며 ”GPT가 가진 무한한 가능성에 주목하며 GPT와 함께 할 미래를 가장 먼저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그는 “먼저 ‘더 고른 기회’를 위해 GPT에 대한 도민 접근권을 최대한 제공하겠다”며 “장애인으로 구성된 ‘GPT창작단’ 시범사업을 5월에 진행하는데 AI를 활용해 예술활동을 마음껏 펼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이어 “‘더 많은 기회’를 위해 GPT 기업에 투자하고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지사는 “미래 산업펀드 500억원 조성으로 생성형 인공지능 생태계에 투자하고, 주요기업과 ‘GPT 기업협의회’를 만들어 네이버, 카카오 등 빅테크기업과 함께 경기도를 ‘인공지능 수도’로 만들겠다”고 주장했다.


또 “GPT를 활용한 공공부문 업무 효율화도 도모해 콜센터와 각종 민원, 행정업무 간소화, 도민 정책의견 수렴 등에 적극 활용하겠다”고 강조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