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1.28 (월)

  • 흐림동두천 11.6℃
  • 구름많음강릉 14.0℃
  • 서울 14.0℃
  • 대전 8.6℃
  • 흐림대구 15.5℃
  • 구름많음울산 21.2℃
  • 흐림광주 17.8℃
  • 구름많음부산 20.8℃
  • 흐림고창 18.9℃
  • 구름많음제주 26.7℃
  • 흐림강화 14.3℃
  • 흐림보은 9.4℃
  • 흐림금산 7.9℃
  • 흐림강진군 18.9℃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0.2℃
기상청 제공

정보


“갑질 의혹 나이키 사장, 국감서 시간 끌거나 동문서답”

홍정민 의원 “외국기업의 국내업체 갑질 막아야”
이영 중기부장관 “외국기업도 상생협력법 적용 가능”

 

한해 우리나라에서만 1조 6,000억원이라는 천문학적 매출을 올리는 나이키(Nike)가 중소 협력사를 상대로 갑질을 일삼은 것으로 드러났다.

 

홍정민 더불어민주당 의원(경기 고양병)은 전날(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중소벤처기업부 국정감사에서 “나이키가 26년간 거래한 중소 협력사(석영텍스타일)에 정당한 사유 없이 하루 아침에 거래를 중단했다”며 “평소 거래에 있어서도 비용을 떠넘기거나 수시로 석영의 경영상태를 감시하는 등 부당행위를 반복해왔다”고 지적했다.

 

이 업체는 나이키 신발 겉면에 쓰이는 섬유자재를 개발·공급하는 회사로, 현재는 모든 거래가 끊겨 폐업 직전에 놓인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직원의 80%가 일자리를 잃은 상황이다.

 

홍 의원은 “나이키는 뻔뻔하게도 책임을 회피하고 있다”며 “이러한 나이키의 태도는 우리나라에서 천문학적인 매출을 올리고 있는 글로벌대기업의 민낯”이라고 질타했다.

 

이날 국정감사에 출석한 킴벌리 린 창 멘데스 나이키코리아 사장의 답변 태도 역시 도마 위에 올랐다.

 

“이 사건에 대해 인지하고 있느냐”는 홍 의원의 단순 질의에도 킴벌리 나이키코리아 사장은 통역을 이유로 1분 50초가 지나서야 “최근에 알게 됐다”고 답했다. 통역사는 나이키 측에서 배정한 것으로 알려졌다.

 

통역 꼼수로 계속해서 답변이 지연되자 나이키는 산자중기위원들로부터 빈축을 샀고, 윤관석 산자중기위원장은 심문 시간을 추가 배정하기도 했다.

 

동문서답도 이어졌다. 홍 의원이 "나이키는 석영과 계약관계가 아니라며 법적인 책임이 없다고 한다. 증인도 책임이 없다며 (국감에) 안 나온다고 답한 것으로 아는데 맞느냐”라고 묻자 킴벌리 사장은 "사건에 대해 알고 있다”며 질문의 취지와 동떨어진 답변을 내놨다.

 

그동안 외국기업이 국내기업에 우월한 지위를 이용, 부당한 거래를 자행해도 국내법인 하도급법이 적용되지 않아 법의 보호를 받지 못한다는 지적이 있었다. 실제 공정위는 이 사건에 대해 “법 적용 대상에 해당하지 않는다”며 올해 초 심사 절차를 종결했다.

 

반면, 「대·중소 상생협력 촉진에 관한 법률」을 소관하는 중기부는 외국기업도 위탁기업으로서 법을 적용받을 수 있다고 답변했다.

 

홍 의원은 이영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으로부터 “수·위탁 거래가 증명되면 외국기업이라 하더라도 상생협력법 위반에 해당하는지 들여다보고 있다”는 답변을 이끌어냈다. 이 장관은 “(나이키와 석영 건의 경우) 가능성이 높다는 전제하에 조사 중”이라고 덧붙였다.

 

마지막으로 홍 의원은 “향후 중기부에서는 우리 중소기업들이 외국기업과의 거래관계에 있어 불공정한 대우를 당하지 않도록 신경써달라”고 당부했다.




배너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국회서 "장애인평생교육, 지역사회와 함께 하다" 학술대회 열려
26일 국회의원회관 제3세미나실에서는 한국장애인평생교육복지학회(회장 이경준)와 (사)한국장애인평생교육사교육협회(회장 정연수)가 공동으로 주최하는 학술대회가 열렸다. ⌜장애인평생교육, 지역사회와 함께 하다」라는 주제로 열린 이날 학술대회는 두 단체 간의 협약식을 겸해 최근 장애인평생교육 관련 다양한 이슈 중에서도 주목받고 있는 장애인평생학습도시와 종사자 역량강화 측면의 발제와 토론으로 진행됐다. 첫 번째 발제자로 나선 이경아 연구교수(대구대학교 특수교육재활과학연구소)는 ‘지역사회중심 장애인평생학습도시 조성과 운영 활성화’를 주제를 발표했다. 이 연구교수는 이번 발표를 통해 경기도 광명시의 평생학습도시 운영사업 모니터링 결과에 기반을 둔 일반평생교육과의 통합적 활동 모색을 비롯해 실무자에 대한 실무행정 교육지원, 예산집행 항목의 현실화, 장애 영역별 및 정도를 고려한 교수법 적용과 그에 부합하는 교강사 양성 및 확보, 특화프로그램 개발, 원격지원 시스템과 콘텐츠 개발 방안 등을 제언했다. 이어진 토론에서 양희택 교수(협성대학교 사회복지학과)와 임경선 팀장(의정부시 평생학습관 학습복지팀)은 실질적인 지역사회중심의 장애인평생교육이 자리 잡기 위한 기본적 인식의 전환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