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3 (토)

  • 구름많음동두천 1.1℃
  • 구름조금강릉 6.1℃
  • 흐림서울 3.8℃
  • 흐림대전 3.9℃
  • 흐림대구 8.0℃
  • 구름많음울산 8.1℃
  • 구름많음광주 7.9℃
  • 흐림부산 8.0℃
  • 구름많음고창 6.7℃
  • 제주 12.0℃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1.3℃
  • 구름조금금산 2.7℃
  • 맑음강진군 9.3℃
  • 구름많음경주시 6.7℃
  • 구름많음거제 8.1℃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파주시 대표 브랜드 ‘한수위 파주쌀’ 호주 수출 쾌거

오는 9일 부산항 첫 출항, 11월 2차 수출 계획도 추진

 

파주시의 쌀 대표브랜드인 ‘한수위 파주쌀’ 이 호주 수출길에 올랐다. 


지난 4일 파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 광장에서 열린 기념 행사에는 김경일 파주시장을 비롯해 파주시농업기술센터 관계자, 김영운 법인 대표 등 농협관계자가 참석해 파주쌀 수출을 기념했다.

 

이번에 수출되는 파주쌀은 경기도에서 개발한 ‘참드림’ 품종으로 단백질 함량이 적고 찰기가 많아 밥맛이 좋은 경기미 대표 품종으로, 한수위 파주쌀 3톤이 수출돼 호주 현지 마트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이번 수출은 파주시·파주시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경기무역공사에서 호주 바이어와 지속적으로 협의해 이뤄진 성과로, 호주 시민의 반응을 모니터링한 후 11월에 2차 6톤을 수출할 계획이며, 2023년에는 20톤 이상의 수출을 예상하고 있다.

 

김영운 법인 대표는 “고품질 파주쌀의 생산·유통에 차질이 없도록 준비해 수출이 증대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김경일 파주시장은 “호주로 수출되는 파주쌀이 호주인의 입맛을 사로잡아 더 많이 수출되길 바란다”며 “다양한 경로를 통해 한수위 파주쌀의 판로가 더욱 확대되고 파주시 농업이 활성화된 발전을 이룰 수 있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파주 RPC는 2011년 정부의 인가를 받아 총 158억원을 투자해 2014년에 준공된 통합 RPC로 현대화된 최신식 시설·설비를 도입해 농산물우수관리시설(GAP)로 인증받은 전국 최대규모의 쌀 건조, 보관, 가공, 유통 처리시설이다.




배너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서울시, 심야 거리응원에 지하철 2·3·5호선 막차 연장 결정
서울시가 2일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의 2022 카타르월드컵 조별 예선 마지막 경기인 포르투갈 전의 거리응원에 대비해 2·3·5호선의 막차시간을 도착시간 기준 3일 오전 3시까지로 연장하기로 결정했다. 또한 응원이 끝나고 귀가하는 시간대에 맞춰 심야버스 전 노선을 거리응원 장소인 광화문 광장 일대에 집중 배차할 계획이다. 한편 광화문 광장 일대는 거리응원으로 인해 혼잡할 것으로 예상되는 만큼 응원 참가자 집결 시간인 오후 8시부터 막차시간까지 세종문화회관 버스정류소 2개와 공공자전거 대여소 등을 임시 폐쇄하고 세종대로 일대가 통제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시내버스 13개와 녹색순환버스 1개, 광역버스 2개가 율곡로와 새문안로 등 인근 도로로 임시 우회 운행하며 우회 노선도는 버스와 각 정류소에서 확인할 수 있다. 서울시는 광화문광장 인근에 위치한 시청역, 경복궁역, 광화문역에 안전사고 방지 전담 요원 등을 평소 41명보다 많은 53명을 배치하고 해당 역사 내 승강장과 대합실, 게이트 등 승객 밀집 지역의 질서 유지와 화장실 등의 편의시설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방지하는 업무를 맡도록 했다. 한편 경찰은 거리응원에서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방지하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