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19 (월)

  • 구름많음동두천 5.9℃
  • 흐림강릉 6.9℃
  • 구름많음서울 5.9℃
  • 대전 6.3℃
  • 맑음대구 15.0℃
  • 구름조금울산 17.2℃
  • 흐림광주 6.9℃
  • 박무부산 15.3℃
  • 흐림고창 4.7℃
  • 흐림제주 10.5℃
  • 구름많음강화 4.0℃
  • 흐림보은 8.4℃
  • 흐림금산 7.4℃
  • 구름많음강진군 8.0℃
  • 구름많음경주시 16.4℃
  • 맑음거제 14.5℃
기상청 제공

정치


박홍률 후보 “국내 최초 ‘문화예술 엑스포’ 추진” 공약 발표

박홍률 목포시장 후보가 25일, 국내 최초 ‘문화·예술엑스포’ 추진 공약을 발표했다

 

목포시가 32년 동안 묵혀 두었던 해상케이블카를 완성해 미래 먹거리 관광분야 토대를 깔아 놓은 만큼, 이를 발판 삼아 ‘문화·예술엑스포’를 반드시 추진하겠다는 각오다.

 

박 후보는 이날, 목포시 용해동 갓바위 일원에 '문화·예술엑스포'를 추진해서 예향의 도시 면모를 새롭게 구축하겠다고 약속하면서, 원도심 일대 근대 문화역사를 활용해 지붕 없는 박물관 조성과 이훈동 저택 관광자원화 방안 등 원도심 활성화 및 문화자원을 새로운 관광상품으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또 이와 함께 미디어아트 전시관 ‘아르떼뮤지엄’ 조성과 남도 K-컬쳐 육성, 시립미술관 건립 및 문화예술플랫폼 조성 등 다양한 진흥공약도 내놨다.

 

역사와 지역 특성이 담긴 목포만의 문화·예술을 성장시킬 수 있도록, 문화와 예술 분야 예산 지원을 대폭 확대해, 예술인이 안정적이고 지속 가능한 예술 활동을 이어갈 수 있는 환경을 마련하겠다는 의미다.

 

박홍률 후보는 기자와의 통화에서 “이번 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해 내년에 열리는 전국체전을 계기로 목포시를 스포츠 선진도시로 도약시켜 관광의 한 축을 반드시 완성시키겠다”면서 “목포만의 특색이 담긴 스포츠 기반시설 확충과 스포츠 마케팅 전담팀을 꾸려 ‘전지훈련=목포, 스포츠산업=목포’란 공식을 조성해 젊음과 건강이 넘치는 도시를 확실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2024년부터 달라지는 '농업법인' 제도...농지법 위반 시 임원 불가
농지법을 위반하면 농지법인 임원이 될 수 없고 등기 후 5년이 지난 농업법인이 계속 영업한다는 신고를 하지 않게 되면 강제 해산된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농업법인 규제 완화 및 관리 효율화 내용을 담은 '농어업경영체 육성 및 지원에 관한 법률(이하 농어업경영체법)' 일부개정법률안을 공포·시행한다고 18일 밝혔다. 2024년부터 달라지는 농업법인 개정안은 영농조합법인 임원을 준조합원(비농업인) 중에서도 선출할 수 있도록 하고, 대표조합원 및 이사 총수의 3분의 2이상은 조합원(농업인) 중에서 선출하도록 했다. 또한, 영농조합법인 임원의 임기를 3년의 범위에서 정관으로 정하도록 법률에 명문화하고, 법 시행일 현재 임원의 임기를 3년 이상으로 정하고 있는 영농조합법인은 법 시행 이후 3년 이내에 임원의 임기를 3년 이내로 변경하도록 했다. 이와 함께 '농어업경영체법' 제19조의5(부동산업의 금지) 또는 '농지법'을 위반해 형사처벌을 받은 사람과 사업범위 위반을 사유로 해산명령 처분을 받아 해산된 농업법인의 임원이었던 사람은 일정기간 농업법인의 임원이 될 수 없도록 했다. 특히 휴면 영농조합법인을 법원이 일괄적으로 정비하도록 해산간주제 제도를 도입해 최근 5년간 변경등