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17 (화)

  • 맑음동두천 18.6℃
  • 맑음강릉 21.6℃
  • 맑음서울 19.0℃
  • 맑음대전 19.6℃
  • 맑음대구 20.1℃
  • 맑음울산 21.3℃
  • 맑음광주 18.6℃
  • 맑음부산 21.5℃
  • 맑음고창 19.6℃
  • 맑음제주 22.7℃
  • 맑음강화 17.0℃
  • 맑음보은 15.9℃
  • 맑음금산 17.4℃
  • 맑음강진군 17.8℃
  • 맑음경주시 20.2℃
  • 맑음거제 19.5℃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명 “소상공인·자영업자에게 방역 협조가 손실 아니라는 확고한 신뢰 부여를”

URL복사

 

지난달 1일 시작된 ‘단계적 일상회복(위드 코로나)’ 조치가 약 한 달 반 만에 중단되는 가운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는 “(소상공인·자영업자들이) 최소한 ‘드디어 고통이 시작 되는구나’ ‘또 손실을 봐야 되는구나’라는 생각이 들지 않도록, 정부 방역에 협조하는 것이 손실이 아니라는 생각이 들도록 확고하게 신뢰를 부여해야 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17일 오전 서울 여의도 더불어민주당 중앙당사에서 열린 코로나19 위기대응 특별위원회 1차 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 후보는 “확진자 규모를 보면 지금 우리가 맞고 있는 상황이 가장 심각한 상태인 것 같다”며 “앞으로도 계속 악화될 가능성이 많다는 것이고 그에 대한 대응으로 방역조치 강화가 이뤄지고 있는 상태”라고 설명했다.

 

이어 “국민 여러분의 삶이 매우 어려워질 수 있고 특히 골목상권 자영업자, 소상공인, 플랫폼 노동자 같은 분들의 고통이 가중될 것 같다”며 “방역 조치 강화에 따른 어려움을 국민들이 감내할 수 있도록 정부의 충분한 조치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마침 야당에서도 50조원 또는 100조원 지원을 공개적으로 공식적으로 주장한 바 있기 때문에 정부에서도 가급적이면 여야의 입장을 존중해서 선제적인 선보상‧선지원 조치가 있었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온전한 보상’이 필요하다고 강조한 이 후보는 “지금까지는 주로 지원방식이 금융지원이어서 결국은 현재의 어려움을 미래의 어려움으로 떠넘긴 정도지 결코 근본적인 해결책은 되지 못했다”며 “금융지원 보다는 재정지원으로 폭을 넓힐 필요가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거기에 나아가 사실 더 중요한 것은 매출 지원”이라며 “매출 지원을 할 수 있는 소비쿠폰 지원 같은 방식도 최대한 동원했으면 좋겠다”고 부연했다.




HOT클릭 TOP7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