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화)

  • 맑음동두천 -1.0℃
  • 구름조금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2.9℃
  • 흐림대전 3.3℃
  • 흐림대구 3.6℃
  • 구름많음울산 5.2℃
  • 연무광주 5.8℃
  • 흐림부산 7.2℃
  • 흐림고창 1.3℃
  • 흐림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0.2℃
  • 흐림보은 0.5℃
  • 흐림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0.9℃
  • 흐림거제 7.0℃
기상청 제공

영상뉴스


[M파워피플] "그린뉴딜 정책 꼭 성공해야"…전동평 영암군수

"그린뉴딜로 환경파괴로 인한 기후 변화 이겨낼 수 있다"
"지방자치단체 시대가 지방 정부 시대로 가야 민주주의 한 단계 더 발전"

URL복사

 

 

전동평 영암군수가 지역 상품권과 관련해 "남녀노소 할 것 없이 누구나 10만 원을 받을 수 있는 55억 원의 긴급예산을 확보해서 지원하고 있다"고 말했다.

 

전 군수는 지난 8일 '배종호의 M파워피플 초대석'에 출연해 영암의 지역화폐 정책과 관련해 이같이 말하고 "앞으로 코로나19 경제 상황을 지켜보면서 이 상황이 오래 지속 되면 앞으로 한 두 번은 더 예산을 세워서 상품권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를 통해 영암군민들의 어려움도 덜어드리고 지역경제도 활성화하는 쪽으로 방향을 잡고 있다"고 말했다.

 

전 군수는 지역화폐 효용성에 대해 자체 조사한 결과 "농협이나 마트와 같은 곳은 코로나19 이전보다 오히려 더 잘 되고 있다"라며 "현금으로 지급하는 것보다 지역사랑 상품권으로 지역 경제도 회복되는 이중의 효과가 있다"라고 밝혔다.

 

아울러 전 군수는 지방분권 추진과 관련해 "지방자치단체 시대가 지방 정부 시대로 가는 것은 대한민국 민주주의가 한 단계 더 발전하는 것"이라며 "미래를 위해서도 지방정부로 보낼 권한이나 역할이 이뤄져야 한다"라고 강조했다.

 

전 군수는 또 한국판 뉴딜정책에 대해선 "이 정책이 꼭 성공해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준비할 수 있다"라며 "그중에서도 그린뉴딜이 성공해야 환경변화와 환경 파괴로 인한 기후 변화를 이겨낼 수 있다"라고 말했다.

 

특히 "농업지역인 영암군 특성상 그린뉴딜 과제를 발굴하고 있다"며 "신안 앞바다 해상풍력발전단지 조성에 48조 원이 투자된다. 여기에 들어가는 풍력발전 기자재를 영암 대불산단에서 만들어야 한다. 여기에 영암군은 큰 기대를 걸고 있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이날 인터뷰에서 전 군수는 영암군의 코로나19 대응 정책과 영암의 대표 특산물인 낙지와 한우를 소개했다. 또 전 군수가 꿈꾸는 세상에 대해서도 담담히 풀어냈다.

 

전 군수는 "인간과 자연이 공존하는 세상을 꿈꾼다"며 "군민과 국민 모두가 행복한 세상을 만들어 가는데 밀알이 되고 싶다"라고 했다.

 

자세한 내용은 M이코노미TV(https://tv.naver.com/mex01)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사회

더보기
식약처, 화이자 백신 '코미나티주' 수입품목 허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5일 미국 화이자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코미나티주'의 국내 사용을 허가했다. 식약처는 이날 코로나19 백신의 안전성과 효과성을 검증하는 '최종점검위원회의'를 열고 지난 1월25일 한국화이자제약㈜가 수입품목 허가를 신청한 '코미나티주'에 대해 임상시험 최종결과보고서 등을 제출하는 조건으로 품목허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코미나티주'는 미국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텍이 공동으로 개발한 mRNA 백신이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항원 유전자를 mRNA 형태로 주입해 체내에서 항원 단백질을 합성하고, 이 단백질이 중화항체의 생성을 유도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인체에 침입하더라도 바이러스를 중화해 제거한다. mRNA 백신은 제조 기간이 짧아 단기간 내 대량생산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RNA 분해효소(RNase)에 의해 주성분인 mRNA가 쉽게 분해될 수 있어 초저온 콜드체인으로 안정성을 유지해야 한다. 최종점검위원회는 코미나티주의 안전성이 전반적으로 양호하다고 판단했다. 다만 이전에 아나필락시스를 포함한 과민증 병력이 있는 사람에 대해서는 허가 후 면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코미나티주는 임상시험에서 백신 투여 후 약물 관련 과민반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