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9 (화)

  • 맑음동두천 -1.0℃
  • 구름조금강릉 4.4℃
  • 구름많음서울 2.9℃
  • 흐림대전 3.3℃
  • 흐림대구 3.6℃
  • 구름많음울산 5.2℃
  • 연무광주 5.8℃
  • 흐림부산 7.2℃
  • 흐림고창 1.3℃
  • 흐림제주 10.8℃
  • 구름많음강화 0.2℃
  • 흐림보은 0.5℃
  • 흐림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4.5℃
  • 흐림경주시 0.9℃
  • 흐림거제 7.0℃
기상청 제공

영상뉴스


[M파워피플] "자치가 진보다"…민형배 더불어민주당 의원

"중앙집권 체제, 임계치 이르러…행정수도 이전은 국민 삶 향상시키자는 것"

URL복사

 

 

민형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지금과 같은 중앙집권 체제가 사회적 성숙과 경제 성장 차원에서 봤을 때 임계치에 이르렀다"며 지방자치와 분권을 강조했다.

 

민 의원은 지난 14일 '배종호의 M파워피플 초대석'에 출연해 이같이 말하며 "중앙집권 체제를 이대로 두면 퇴보하거나 정체될 수밖에 없다"고 했다.

 

민 의원은 "중앙집권 체제 때문에 국가 경영의 효율성이 떨어져 있다. 국가경쟁력이 떨어져 있다는 것"이라며 "거꾸로 지역의 경쟁력을 키워 국가 경쟁력을 키우는 쪽으로 가야 한다. 제가 '자치가 진보다'라는 명제를 들고 정치를 시작한 이유"라고 설명했다.

 

특히 민 의원은 행정수도 이전 논의에 있어 수도 이전에만 초점이 놓이는 것을 아쉬워했다.

 

민 의원은 "행정수도 이전은 국가의 균형적인 발전, 지역의 균형적 발전을 통해 국민들의 삶을 향상시키자는 목표 때문"이라며 "수도를 옮기는 것 자체는 중요하지 않다. 그것은 시작이고, 수단이고, 균형 발전을 향해 나아가는 단초에 불과하다. 실제 균형 발전이라는 목표를 향해 가는 것"이라고 했다.

 

야당을 향해서는 "국가 균형 발전이라는 백년대계를 특정 정당의 이해관계 속에서 파악하는 것은 매우 옹졸한 처사"라며 "여야가 특위를 구성해서 머리를 맞대고 함께 풀어가는 장으로 빨리 나와야 국민들에게 도움이 된다"라고 했다.

 

민 의원은 또 21대 국회를 이른바 '일하는 국회'로 만들기 위해선 국회가 스스로를 바꿔야 한다고 했다.

 

민 의원은 "일하는 국회를 가기 위한 국회의 자기 혁신에서부터 출발해야 한다"라며 "우리 정치가 그전까지 형식적인 측면을 너무 강조했다. 협의라는 이름으로 국회를 열어야 할 때를 계속 놓쳤다. 이번 원 구성부터 그랬다. 이런 것들을 제도화하는 것이 시작"이라고 했다.

 

같은 당 윤건영 의원이 대표 발의하고 미래통합당도 주장하는 국회의원 4선 연임 금지 법안은 "신뢰 회복 법안"이라고 민 의원은 설명했다.

 

민 의원은 "국회의원들을 여러 사회집단들 중 신뢰도가 최하위"라며 "한 번 국회의원이 되면 끊임없이 그 기득권을 재생산하기 위해서 자신들에게 유리한 쪽으로제도를 몰고 가려고 한다는 국민적 인식이 있다"라고 했다.

 

이어 "그렇게 되면 정치 역시 좀 젊어질 것 같다"라고 덧붙였다.


이날 인터뷰에서 민 의원은 광주 광산구청장으로 재직 시 여성을 중용한 이유, 노무현 대통령 서거를 계기로 정치에 뛰어든 계기 등을 풀어냈다.


자세한 내용은 M이코노미TV(https://tv.naver.com/mex01) 방송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배너




사회

더보기
식약처, 화이자 백신 '코미나티주' 수입품목 허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5일 미국 화이자가 개발한 코로나19 백신 '코미나티주'의 국내 사용을 허가했다. 식약처는 이날 코로나19 백신의 안전성과 효과성을 검증하는 '최종점검위원회의'를 열고 지난 1월25일 한국화이자제약㈜가 수입품목 허가를 신청한 '코미나티주'에 대해 임상시험 최종결과보고서 등을 제출하는 조건으로 품목허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코미나티주'는 미국 화이자와 독일 바이오엔텍이 공동으로 개발한 mRNA 백신이다. 코로나19 바이러스 항원 유전자를 mRNA 형태로 주입해 체내에서 항원 단백질을 합성하고, 이 단백질이 중화항체의 생성을 유도해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인체에 침입하더라도 바이러스를 중화해 제거한다. mRNA 백신은 제조 기간이 짧아 단기간 내 대량생산이 가능하다는 장점이 있지만, RNA 분해효소(RNase)에 의해 주성분인 mRNA가 쉽게 분해될 수 있어 초저온 콜드체인으로 안정성을 유지해야 한다. 최종점검위원회는 코미나티주의 안전성이 전반적으로 양호하다고 판단했다. 다만 이전에 아나필락시스를 포함한 과민증 병력이 있는 사람에 대해서는 허가 후 면밀한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판단했다. 코미나티주는 임상시험에서 백신 투여 후 약물 관련 과민반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