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01 (목)

  • 구름많음동두천 16.2℃
  • 흐림강릉 15.9℃
  • 구름많음서울 16.8℃
  • 박무대전 18.1℃
  • 맑음대구 16.4℃
  • 구름조금울산 15.7℃
  • 맑음광주 17.4℃
  • 맑음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5.1℃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조금강화 16.5℃
  • 구름많음보은 14.2℃
  • 흐림금산 15.5℃
  • 맑음강진군 15.6℃
  • 구름조금경주시 14.0℃
  • 구름조금거제 16.3℃
기상청 제공

경제


식약처, '로카세린' 성분 식욕억제제 판매 중지 요청 "암 발생 위험 증가"

일동제약 '벨빅정' 및 '벨빅엑스알정' 2개 품목

URL복사

 

식품의약품안전처가 14일 식욕억제 목적으로 사용하는 '로카세린' 성분의 향정신성의약품에 대해 판매 중지와 처방과 조제를 의약전문가들에게 요청했다.

 

대상은 '로카세린' 성분 함유 의약품인 일동제약(주)의 '벨빅정'과 '벨빅엑스알정' 2개 품목이다.

 

앞서 지난 1월 식약처는 안전성 서한을 통해 국내 의약전문가 및 환자 등에게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의 암 발생 가능성에 대해 처방 및 치료 시 이를 고려할 것을 권고한 바 있다.

 

이번 조치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이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의 안전성 평가를 위한 임상시험에서 위약 대비 암 발생 위험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나 제조사에 자발적 시장 철수를 요청한 사실을 참고해 이뤄졌다.

 

미 FDA 임상시험 평가 결과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약 1만2,000명 환자 대상 임상시험에서 위약 투여군에 비해 로카세린 투여군에서 더 많은 환자가 암을 진단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로카세린 투여 환자 5,995명 중 462명(7.7%)이 위약 투여 환자 5,992명 중 423명(7.1%)에서 원발암이 진단됐다. 로카세린 투여군에서 췌장암, 대장암, 폐암 등 일부 암 종류의 발생률이 높았고, 치료 기간이 증가할수록 위약 대비 암 발생률의 차이가 증가했다.

 

식약처는 관계자는 "해당 의약품의 암 발생 위험 증가 위해성이 체중조절 보조라는 유익성을 상회하는 것으로 판단돼 판매중지 및 회수·폐기를 결정했다"라고 설명했다.

 

식약처는 해당 의약품이 병‧의원, 약국에서 처방‧조제되지 않도록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의약품안전사용정보시스템(DUR)을 통해 처방·조제를 차단하는 한편, 마약류취급자에게 문자메시지로 관련 정보를 직접 전달했다.

 

아울러 의약전문가에게는 로카세린 성분 의약품의 처방 및 조제를 중단하고, 암 발생 위험과 복용 중지에 대해 환자에게 안내할 것을 요청했다.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경기관광공사, 청렴마인드 향상 위해 전직원 직무청렴계약제 시행
경기관광공사(사장 유동규)가 청렴마인드 향상을 위해 전 직원 대상의 직무청렴계약제를 시행한다. 공사는 중앙 공기업의 ‘공기업 경영 및 혁신에 관한 지침’을 활용한 ‘임직원 직무청렴계약 시행 지침’을 마련해 전 직원 대상 ‘직무청렴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이를 위해 28일에는 솔선수범하는 모습으로 조직 청렴문화 조성에 보탬이 되고자 사장 및 부서장급 간부의 직무청렴계약 서명식도 개최됐다. 경기관광공사의 직무청렴계약에는 크게 6가지의 직무 관련 금지사항이 담겨 있다. 주요 금지사항을 살펴보면,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직위, 비밀 등을 이용하여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는 행위, 이권개입, 알선, 청탁 등을 수수, 요구, 약속하고서 직무관련자로부터 뇌물 등을 요구하는 행위, 직위를 남용하여 직무관련자의 권리행사를 방해하는 행위, 직무상 비밀을 누설하는 행위, 직위를 이용하여 성희롱하는 행위, 규정된 부패방지, 직무청렴, 품위유지 및 해당기관의 사업수행 등과 관련하여 금지되는 행위 등이다. 공사는 이를 위반하여 내부징계처분 외에 벌금형 이상의 형이 확정되면 해당 직원에게 지급했거나 지급 예정인 당해 연도분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