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0 (수)

  • 구름많음동두천 7.7℃
  • 흐림강릉 9.6℃
  • 구름많음서울 9.4℃
  • 구름조금대전 10.2℃
  • 맑음대구 12.3℃
  • 맑음울산 11.5℃
  • 맑음광주 11.1℃
  • 맑음부산 13.1℃
  • 맑음고창 9.9℃
  • 맑음제주 14.0℃
  • 흐림강화 10.8℃
  • 맑음보은 6.8℃
  • 맑음금산 9.4℃
  • 맑음강진군 11.0℃
  • 맑음경주시 12.1℃
  • 맑음거제 11.5℃
기상청 제공

지역


한국도자재단 제1대 노동이사에 서창원 전 노조위원장 임명

 

한국도자재단은 11일 재단 첫 노동이사로 관광자원화팀 서창원 주임이 임명됐다고 밝혔다. 


노동이사제는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공약사항으로 노동자 대표가 2년간 비상임 이사직을 맡아 기관 경영에 참여하는 제도다.


재단은 경기도의 정책방향에 따라 노동존중 문화확산 및 노동협치에 대한 역할강화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100명 미만 경기도 출자출연기관 중 최초로 노동이사제를 도입, 지난 7월부터 3차에 걸쳐 노동이사 후보를 공개모집했다. 이어 9월 직원 투표와 임원 추천위원회 심사를 거쳐 2명의 후보를 경기도에 임명 제청했다. 


재단 첫 노동이사로 임명된 서창원 노동이사는 2010년 입사해 현재 경기도자박물관 관광자원화팀에 재직 중이며, 지난 2018년까지 한국도자재단 노동조합위원장으로 활동했다. 


서 노동이사는 “재단의 1대 노동이사로서 근로자의 목소리를 경영진에 진정성 있게 전달하는 소통창구가 되겠다”며 “경기도의 ‘노동존중’, ‘노동친화정책’에 입각해 노동현장이 존중되는 환경 조성과 재단이 도민을 위한 다양한 사업에 더욱더 매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