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14 (금)

  • 흐림동두천 5.0℃
  • 흐림강릉 8.2℃
  • 박무서울 3.6℃
  • 박무대전 4.0℃
  • 박무대구 5.5℃
  • 흐림울산 7.6℃
  • 박무광주 5.2℃
  • 박무부산 9.6℃
  • 구름많음고창 4.8℃
  • 흐림제주 11.3℃
  • 구름많음강화 3.8℃
  • 흐림보은 1.9℃
  • 흐림금산 2.9℃
  • 흐림강진군 5.5℃
  • 흐림경주시 4.5℃
  • 흐림거제 7.3℃
기상청 제공

정치


文대통령 뉴욕 유엔총회 참석...트럼프와 정상회담

24일 기조연설

 

문재인 대통령이 22일부터 26일까지 미국 뉴욕을 방문해 유엔총회에 참석하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한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13일 오전 브리핑을 통해 “문 대통령은 제74차 유엔 총회 참석을 위해 22부터 26일까지 3박5일 간의 일정으로 미국 뉴욕을 방문한다”며 “24일 유엔 총회에서 기조연설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한미 정상회담을 갖기로 했다”며 “회담의 구체적인 일정은 청와대와 백악관 간의 협의 중에 있다”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또 뉴욕 방문 기간 안토니오 구테레쉬 유엔사무총장을 면담하고 주요국 정상들과 양자회담도 가질 예정이다.

 

아울러 P4G(녹색 성장 및 글로벌 목표 2030을 위한 연대) 정상회의 준비행사를 공동주관하고 기후행동 정상회의에도 참석할 계획이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대법원, 보수단체 '화이트리스트' 김기춘·조윤선 직권남용 유죄 확정…강요죄는 무죄 '파기환송'
전국경제인연합회를 압박해 보수단체를 불법 지원한 이른바 '화이트리스트' 사건에 대해 대법원이 김기춘 전 청와대비서실장과 조윤선 전 청와대 정무수석의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죄의 유죄를 확정했다. 다만 강요죄에 대해선 원심을 파기하고 사건을 서울고등법원으로 돌려보냈다. 대법원 3부(주심 민유숙 대법관)은 13일 김 전 실장과 조 전 수석에 대한 상고심에서 이같이 판단했다. 대법원은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죄는 공무원이 일반적 직무권한에 속하는 사항에 관해 직권을 행사하는 모습으로 실질적, 구체적으로 위법ㆍ부당한 행위를 한 경우에 성립한다"라며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죄는 공무원에게 직권이 존재하는 것을 전제로 하는 범죄이고, 직권은 국가의 권력 작용에 의해 부여되거나 박탈되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 "전경련에 특정 정치성향의 시민단체에 대한 자금지원을 요구한 행위는 대통령비서실장과 정무수석비서관실의 일반적 직무 권한에 속하는 사항으로서 직권을 남용한 경우에 해당한다"라며 "전경련 부회장은 위 직권남용 행위로 인하여 전경련의 해당 보수 시민단체에 대한 자금지원 결정이라는 의무 없는 일을 하였다는 원심의 판단에 법리 오해 등 잘못이 없다"고 했다. 앞서 김 전 실장은 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