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18.1℃
  • 구름조금강릉 24.9℃
  • 구름많음서울 21.5℃
  • 구름많음대전 20.0℃
  • 구름조금대구 23.5℃
  • 구름많음울산 20.8℃
  • 맑음광주 22.1℃
  • 맑음부산 22.0℃
  • 맑음고창 18.1℃
  • 구름많음제주 21.3℃
  • 구름조금강화 17.0℃
  • 구름많음보은 18.2℃
  • 구름조금금산 18.2℃
  • 맑음강진군 20.5℃
  • 구름많음경주시 21.1℃
  • 맑음거제 19.1℃
기상청 제공

정치


김정호 국민의힘 대표 연임 성공 "내홍은 끝났다"

-재적의원 76표 가운데 과반인 51표 얻어 선출
-"전반기 혼란과 혼돈의 시기, 후반기는 대통합과 화합의 시기"

경기도의회 후반기를 이끌어갈 국민의힘 새 대표의원에 김정호 현 대표가 선출됐다.
 

경기도의회 국민의힘은 11일 도의회 대회의실에서 의원 총회를 열어 11대 도의회 차기 대표의원에 김정호(광명1) 현 대표의원을 선출했다.


선거관리위원회에 따르면 이날 오전 진행된 차기 대표의원 선거 1차 투표에서 재적의원 76명 전원이 참석한 가운데 김 의원이 과반인 51표를 얻어 후보로 나온 곽미숙(고양6) 전 대표, 고준호(파주1) 의원을 제치고 3기 대표의원 연임에 성공했다.
 


김정호 의원은 "엄중한 시기에 큰 힘을 주셔서 감사드린다. 그동안 동료 의원들이 걱정하고 염려했던 부분을 고려해 대통합, 대화합의 차원에서 반드시 함께 손잡고 가겠다"고 말했다.


특히 "2년 동안 이어진 국민의힘 내홍은 끝났다. 개인의 다른 의견은 나올 수 있지만, 분쟁은 없을 것"이라며 "제11대 경기도의회 국민의힘의 전반기가 혼란과 혼돈의 시기였다면, 후반기는 대통합과 화합의 시기로 만들겠다. 화합의 첫발을 내딛는 오늘을 계기로, 76명의 의원 모두를 위한 의정 지원을 약속한다"고 강조했다.


김 의원은 도의회 후반기가 시작되는 다음달 1일부터 1년간 도의회 국민의힘 교섭단체를 이끌게 된다.


앞서 국민의힘은 지난해 6월 상임전국위원회를 열어 관행상 2년이었던 광역의회 교섭단체 대표의원의 임기를 1년으로 하도록 당규를 개정한 바 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