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구름조금동두천 17.6℃
  • 구름조금강릉 24.4℃
  • 구름조금서울 21.0℃
  • 구름많음대전 19.5℃
  • 구름조금대구 22.9℃
  • 박무울산 21.0℃
  • 맑음광주 21.4℃
  • 구름조금부산 21.7℃
  • 맑음고창 17.5℃
  • 맑음제주 21.2℃
  • 구름조금강화 16.8℃
  • 구름많음보은 17.5℃
  • 구름많음금산 17.8℃
  • 맑음강진군 19.8℃
  • 구름많음경주시 20.7℃
  • 맑음거제 18.8℃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경기아트센터, 타악기와 성악의 색다른 감성 아우른다

경기아트센터의 시그니처브랜드 공연인 ‘고전적음악, 오후’ 두 번째 프로그램에 ‘카로스타악기 앙상블’이 무대에 오른다.

 

오는 15일 오후 4시 아트센터 소극장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의 주제는 ‘여름을 깨우는 소리’다.

 

카로스타악기 앙상블은 1989년 이영완(전 KBS교향악단 수석 팀파니스트)을 중심으로 국내외 유명 음악대학에서 타악기를 전공한 10여 명의 전문타악기 연주자로 창단, 100여 가지의 타악기 연주를 통해 고전부터 현대 창작곡까지 폭넓은 레퍼토리를 선보이고 있다. 

 

마림바 윤경화, 소프라노 고루다와 협연하게 될 이번 연주에선 마림바, 실로폰, 글로켄슈필, 비브라폰 팀파니 등 다양한 타악기를 사용한 편곡들을 바탕으로 무겁기만 한 클래식을 더욱 흥미롭게 만들 예정이다.  

 

소프라노 고루다와 함께 영화 ‘파리넬리’로도 우리에게 친숙한 헨델의 오페라 리날도 중 ‘울게하소서’와 뮤지컬 마이페어레이디 중 ‘밤새도록 춤출 수 있다면’을 준비하고 있다. 

 

티켓은 R석 3만5천 원, S석 2만5천 원이며, 경기아트센터 또는 인터파크 티켓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관람 연령 7세 이상(2017년생 포함 이전 출생자), 러닝타임은 70분이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