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9 (일)

  • 구름많음동두천 14.6℃
  • 구름조금강릉 17.4℃
  • 박무서울 17.7℃
  • 구름많음대전 19.1℃
  • 대구 18.8℃
  • 울산 18.2℃
  • 구름많음광주 18.6℃
  • 부산 19.0℃
  • 구름많음고창 19.5℃
  • 제주 19.1℃
  • 구름많음강화 15.6℃
  • 흐림보은 16.9℃
  • 흐림금산 17.9℃
  • 흐림강진군 20.3℃
  • 흐림경주시 18.7℃
  • 흐림거제 18.8℃
기상청 제공

사회


김호중이 공연을 강행한 이유는? 선수금만 ‘125억원’

 

‘음주 뺑소니’ 혐의로 구속된 가수 김호중(33)이 사건이 세간에 알려진 이후부터 영장실질심사 전날까지 공연을 강행한 이유가 공연을 계속하지 않으면 빚더미에 앉을 수밖에 없는 상황이었던 것으로 보인다.

 

28일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시스템에 따르면, 김호중 소속사인 생각엔터테인먼트의 작년 매출은 약 188억 원으로, 전년(256억 원) 대비 68억 원가량 줄었고, 현금성 자산도 곤두박질쳐 2022년에 94억여 억원이었던 것이 작년 말에는 16억원으로 줄었다.

 

소속사는 글로벌 팬덤 플랫폼 스타플래닛을 운영하는 스튜디오엠앤씨에 60억원의 돈을 투자했다.

 

김호중은 해당 플랫폼에서 진행한 트로트 부문 스타 차트에서 작년 3월부터 9개월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작년 말 진행한 왕중왕전에서도 트로트 부문에서 45%의 압도적인 득표수를 얻어 1위에 이름을 올렸다.

 

그런데 김호중이 공연 등으로 벌어들일 수익을 미리 받아둔 것으로 보이는 ‘선수금’은 약 126억 원에 달해, 공연 등이 취소되면 고스란히 빚이 되는 돈이다.

 

이 때문에 업계에서는 100억이 되는 선수금, 즉 환불금을 환불해 줄 회사 재정이 상당히 힘들었기 때문에 공연을 강행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김호중은 운전자 바꿔치기와 음주운전 의혹을 받던 18일 창원에서 콘서트를 진행했다.

 

23일 열린 ‘월드 유니온 오케스트라 슈퍼 클래식’ 공연도 강행했다. 24일 공연도 출연할 예정이었으나, 법원이 영장실질심사 연기 요청을 받아들이지 않으면서 무대에 서지 못했다.

 

김호중 소속사는 27일 임직원이 전원 퇴사하고, 대표이사직 변경을 결정했다고 밝혔다. 사실상 폐업 수준이다. 다른 소속 연예인들의 경우에도 원한다면 조건 없이 전속 계약을 종료하겠다고 했다.

 

생각엔터테인먼트에는 그룹 티에이앤(TAN), 배우 김광규, 손호준, 김승현, 가수 한영, 금잔디, 개그맨 허경환, 셰프 정호영, 축구선수 출신 이동국, 야구선수 출신 봉중근 등이 소속되어 있다.

 

생각엔터테인먼트는 “이번 사태를 통해 피해를 본 모든 협력사에도 추가적인 피해가 없도록 사후 조치에 최선을 다하겠다”며 “당사와 김호중으로 인해 피해를 보신 모든 분에게 다시 한번 사과 말씀을 드린다”고 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탈북민 단체 "7일 인천 강화도서 대북 전단 20만장 살포"
탈북민 단체 겨레얼통일연대가 지난 7일 밤 강화도에서 대 전단 20만 장을 살포했다고 일 다. 이 단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전날 오후 9∼10시께 장세율 대표와 회원 13명이 대형 풍선 10개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비판하는 내용의 대북 전단 20만 장 등을 담아 북한 방향으로 날려 보냈다고 밝혔다. 대형풍선에는 초단파 라디오 100개와 윤석열 대통령의 3·1절 기념사, 미국 상·하원 의원들의 대북 방송 메시지 등이 수록된 USB 600개도 담았다고 덧붙였다. 장 대표는 "앞으로도 남풍이 불면 부는 대로 북한 주민들의 알 권리를 위한 탈북민들의 대북 전단 살포는 지속될 것"이라며 “다만 지역주민의 불안 심리 해소 등을 위해 앞으로 대북 풍선 살포가 저녁 시간대에 비공개로 진행될 것”이라고도 예고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번 살포에 대해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상황 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전단 등 살포 문제는 표현의 자유 보장이라는 지난해 9월 헌법재판소 결정의 취지를 고려해 접근하고 있다"는 기존 입장을 반복했다. 탈북민 단체들은 최근 잇따라 전단 살포에 나서고 있다. 지난 6일에는 자유북한운동연합이 경기도 포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