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15 (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4.10 총선


김하중, 삼성전자에 지역협력방안협의 등 공개 제안

-김하중 예비후보 “동탄에 여성스마트워크센터와 반도체R&D센터 세워달라” 
-삼성전자, 반도체도시 동탄에 여성지원사업 나서나
-1조 규모 삼성전자와 ASML 공동R&D센터 동탄에 조성 강조

김하중 국회의원 예비후보(화성을, 더불어민주당)는 삼성전자가 반도체기업 도시나 다름없는 동탄신도시에 대한 지역 협력사업으로 여성 전용 스마트워크센터 건립과 반도체R&D센터를 조성해 줄 것을 21일 공개 제안했다.

 


김 예비후보의 이 같은 제안은 지난 7일 삼성전자와 자신의 대표 공약인 ▲동탄 AI교육특구 도입 ▲여성 스마트워크센터 설립 등을 추진하기 위한 방안을 협의한 데에 이은 후속 조치로, 삼성전자 화성캠퍼스가 있는 동탄지역에 대한 적극적인 사회공헌과 지원을 요청한 것이어서 향후 삼성전자의 적극적인 협력 여부가 주목된다.


삼성전자는 현재 차세대 SW(소프트웨어)인력양성 프로그램인 청년 SW 아카데미(SSAFY) 등 삼성의 SW 교육 경험과 고용노동부의 취업지원 노하우를 바탕으로 취업 준비생에게 SW 역량 향상 교육 및 다양한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여 취업에 성공하도록 돕는 등 사회환원사업을 운영하고 있다. 


김 예비후보가 제안한 ‘여성 거주지형’ 스마트워크센터는 직장 사무실에 직접 가지 않고 학교나 보육시설 등이 있는 내 집 근처에서 업무를 처리할 수 있게 ICT 신기술로 조성된 공간으로 여성 거주지 중심의 공유사무실 개념이다. 


스마트워크센터가 새로운 개념은 아니지만 여성들에게 재택근무형은 일과 가사가 구분되지 않아 이중고인 경우가 많고, 역사 등에 조성된 출장형은 남성중심의 업무환경이어서 아이를 키우며 일해야 하는 여성들에게는 접근성이 떨어지는 한계가 있다. 


김 예비후보는 이런 문제점을 고려해 동탄지역의 경력단절여성이나 예비취·창업청년, 시니어 및 취약계층이 장거리 출퇴근을 하지 않고 경력단절을 하지 않으면서 일과 가정을 양립할 수 있는 일자리 지원 시스템을 공공과 삼성이 민관협력으로 공동 조성하자고 제안했다.


이와 함께 김 예비후보는 반도체메가클러스터의 한 축을 담당하고 있는 삼성전자 화성사업장에는 주목할 만한 신규 투자 계획이 없어 지역사회의 아쉬움이 크다며 삼성전자와 ASML간 공동 R&D센터를 동탄에 조성해 줄 것을 제안했다.


삼성전자와 ASML간 공동 R&D센터 국내 건립 계획은 윤석열 대통령이 지난해 말 네덜란드 국빈 방문을 계기로 발표된 것으로 지난해 동탄에 착공한 2,500억대 규모의 ASML코리아 화성캠퍼스보다 5배나 되는 투자규모여서 수도권 여러 도시들이 유치경쟁을 벌이고 있다.

김 예비후보는 “삼성이 여성의 경력단절과 저출생 등 사회적 문제를 해결하고 지역공동체를 활성화하는 것은 물론 한국의 반도체 산업을 세계 최고 수준으로 끌어올리는 원동력이 될 것이다. 반도체사업 신규투자가 최근 평택캠퍼스나 기흥캠퍼스에 치중된 만큼 ASML과의 공동 R&D센터는 반드시 화성에 입지할 수 있도록 해야 할 것”이라고 주장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놀멍쉬멍, 놀며 쉬며 배우는 농촌 크리에이투어 20개소 선정
농림축산식품부는 한국농어촌공사(사장 이병호)와 함께 「2024년 농촌 크리에이투어 지원사업」 대상 시․군 20개소를 선정, 발표했다. ‘농촌 크리에이투어(CREATOUR)’는 농촌에 특화된 테마 관광상품으로 농촌관광 경영체가 민간 여행사와 협업하여 올해 처음으로 개발ㆍ운영하는 사업이다. 이 사업은 농촌을 단순히 문화체험하는 곳만이 아니라 방문하면서 배우고 휴식하면서 재미를 느끼며 자기 자신을 표현할 수 있도록 한 새로운 프로그램이다. 농식품부는 이번 공모에 사업계획서를 제출한 38개 시․군을 대상으로 서면ㆍ발표심사를 거쳐 최종 20개소*를 선정하였다. 선정된 지역은 농촌특화 테마 상품의 개발ㆍ운영 및 홍보 등에 소요되는 사업비 250백만원(국비 125백만원)을 지원받게 될 예정이다. 이번에 선정된 대표적인 곳은 강원 원주시의 「사색(思索) 크리에이투어」, 충남 홍성군의 「따르릉 유기‘논’길」, 전북 익산시의 「다이로움 시골여행」, 경남 거창군의 「신비한 웰니스 거창」 등이다. 김종구 농식품부 농촌정책국장은 “농촌 크리에이투어 사업을 통해 도시민이 즐길 수 있는 다양한 농촌관광 기회 제공이 되기를 기대하며, 국민 모두가 잘 쉬고, 즐길 수 있는 농촌여행을 만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