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08 (토)

  • 구름많음동두천 22.2℃
  • 구름많음강릉 19.3℃
  • 구름조금서울 24.2℃
  • 구름많음대전 25.3℃
  • 대구 19.3℃
  • 울산 19.0℃
  • 광주 20.9℃
  • 부산 19.6℃
  • 구름많음고창 24.3℃
  • 흐림제주 23.1℃
  • 구름조금강화 21.7℃
  • 구름많음보은 21.2℃
  • 구름많음금산 20.9℃
  • 구름많음강진군 21.2℃
  • 흐림경주시 20.2℃
  • 흐림거제 19.0℃
기상청 제공

사회


고품질 조생종 벼 '조영'...생육기간 짧고 익는 속도 빨라

 

농촌진흥청이 개발한 단기성 조생종 벼 ‘조영’ 종자 신청을 경남지역을 중심으로 국립종자원에서 받는다.  단기성 벼는 6월 이후 늦심기를 해도 소득작물을 안정적으로 파종할 수 있는 벼 품종을 말한다.

일반 신청 기간은 읍면동 단위(11월 22일-12월 20일까지)와 시도 단위(12월 21일- 12월 31일까지)다. 이 기간 내 지역 농업기술센터 또는 읍면 농민상담소로 신청하면 된다.

 

전국 단위 물량에 대해서는 일반 신청을 2024년 1월 3일- 1월 28일까지 진행한다. 자세한 보급 내용은 국립종자원 누리집의 ‘정부 보급종 생산/공급→신청 공급 절차’에 안내된 도별 연락처로 문의하면 된다.

경남지역에서는 소득작물 후작용 벼로 품질이 우수하고 수량성이 양호한 ‘해담쌀’을 많이 재배해 왔으나 이삭 패는 시기가 다소 느리고, 도열병에 저항성이 없어 지역 생산 농가로부터 개선 요구가 있었다. 

‘조영’은 이러한 요구를 반영해 개발한 품종으로, 소득작물의 뒷그루에 잘 적응할 수 있도록 이삭패는 시기가 ‘해담쌀’보다 3일가량 빠르며 도열병 저항성과 이삭 싹트기(수발아) 내성을 갖췄다. 또한, 줄기길이가 76센티미터로 짧아 쓰러짐에 강하며 천알무게(천립중)가 23.6그램으로 크고, 밥을 지었을 때 찰기가 있고 밥맛도 좋다.

 ‘영남지역에 잘 적응하는 조생종 벼’라는 이름처럼 주요 재배 적응지역은 경남 및 경북 평야지이다. 생육기간이 110일 미만으로 짧고 익는 속도가 빨라 양파·마늘 등의 소득작물 뒷그루로 심을 수 있다.

 

경남 지역을 기준으로 6월 상순에 마늘을 수확한 뒤 6월 중하순에서 7월 상순에 ‘조영’을 심으면 9월 하순에서 10월 상순에 수확할 수 있다.

 

올해 경남 창녕군에서 현장 실증시험을 시행한 결과, 마늘 뒷그루로 ‘조영’을 재배했을 때 기존 ‘해담쌀’보다 4일가량 일찍 꽃이 피어 10월 상순에 무난히 수확할 수 있었다. 병 발생이나 쓰러짐 현상도 적었다.

농촌진흥청 논이용작물과 오기원 과장은 “앞으로도 현장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고 소득작물 뒷그루에 알맞은 품질 좋은 단기성 벼 품종을 지속해서 개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탈북민 단체 "7일 인천 강화도서 대북 전단 20만장 살포"
탈북민 단체 겨레얼통일연대가 지난 7일 밤 강화도에서 대 전단 20만 장을 살포했다고 일 다. 이 단체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전날 오후 9∼10시께 장세율 대표와 회원 13명이 대형 풍선 10개에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비판하는 내용의 대북 전단 20만 장 등을 담아 북한 방향으로 날려 보냈다고 밝혔다. 대형풍선에는 초단파 라디오 100개와 윤석열 대통령의 3·1절 기념사, 미국 상·하원 의원들의 대북 방송 메시지 등이 수록된 USB 600개도 담았다고 덧붙였다. 장 대표는 "앞으로도 남풍이 불면 부는 대로 북한 주민들의 알 권리를 위한 탈북민들의 대북 전단 살포는 지속될 것"이라며 “다만 지역주민의 불안 심리 해소 등을 위해 앞으로 대북 풍선 살포가 저녁 시간대에 비공개로 진행될 것”이라고도 예고했다. 통일부 당국자는 이번 살포에 대해 "유관기관 간 긴밀한 협조 관계를 유지하고 있으며 상황 관리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며 "전단 등 살포 문제는 표현의 자유 보장이라는 지난해 9월 헌법재판소 결정의 취지를 고려해 접근하고 있다"는 기존 입장을 반복했다. 탈북민 단체들은 최근 잇따라 전단 살포에 나서고 있다. 지난 6일에는 자유북한운동연합이 경기도 포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