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4.09 (화)

  • 흐림동두천 1.0℃
  • 흐림강릉 1.3℃
  • 서울 3.2℃
  • 대전 3.3℃
  • 대구 6.8℃
  • 울산 6.6℃
  • 광주 8.3℃
  • 부산 7.7℃
  • 흐림고창 6.7℃
  • 흐림제주 10.7℃
  • 흐림강화 2.2℃
  • 흐림보은 3.2℃
  • 흐림금산 4.4℃
  • 흐림강진군 8.7℃
  • 흐림경주시 6.7℃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사회


정부, 럼피스킨병 백신 긴급 공수...내달 10일까지 접종 마무리

 

소 럼피스킨 병이 전국으로 확산하는 가운데 정부가 해외에서 긴급 공수한 백신 접종이 본격 시작됐다. 지금까지 전국 농가에 전달된 백신은 모두 243만 마리 분량이다. 

 

정부는 곧 도착할 추가 물량이 배포되면 열흘 안에 국내 백신 접종을 모두 마무리하겠다는 방침이다. 

 

권재한 농림축산식품부 농업혁신정책실장은 "나머지 210만 두 분의 백신이 도착하면 11월 1일에는 전국 모든 지자체에 백신 공급이 완료될 것으로 예상한다"며 "가용자원을 총동원해서 11월 10일까지 전국 백신 접종을 완료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럼피스킨병 백신은 소의 피부 아래층에 정확히 주사해야 항체가 생기는 만큼 접종 방식이 더 까다롭다. 정부는 나머지 농가들에 대해서는 스스로 백신을 접종하도록 하고 홍보 자료와 동영상을 통해 세부 요령을 안내하기로 했다.

정부는 백신 접종 후 항체가 생기는 3주 뒤, 11월 말쯤엔 모든 농가에 면역이 이뤄져 럼피스킨 병 사태가 진정될 거로 기대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독일 재외동포들, 현지에서 말레그룹 한국공장 폐쇄 규탄
독일에 있는 재외동포들이 말레그룹 한국공장 폐쇄 규탄을 위해 독일 현지에서 집회를 열었다. 이날 집회는 윤미향 의원의 제안으로 진행된 것으로 알려졌다. 윤미향 의원실에 따르면, 독일 현지 시각 기준 지난 5일(금) 오전 11시 30분 슈투트가르트 말레그룹 본사 앞에서 열린 집회에는 한민족유럽연대‧프랑크푸르트 평화모임‧코리아협의회 등 20여 명이 참여했다. 지난해 12월, 독일계 자동차 부품회사 말레그룹은 현대기아차에 내연기관 공조 부품을 공급하는 2차 협력사인 자회사 말레베어공조(주)에 한국공장 폐쇄를 통보했다. 부산광역시 기장군에 위치한 말레베어공조는 말레그룹이 100% 지분을 소유한 자회사로 현재 160여 명이 근무하고 있다. 말레그룹은 한국공장 철수 이유로 매출 감소, 투자가치 저하 등을 제시했다. 그러나 말레베어공조 한국공장 노동자들은 본사의 일방적 폐쇄 통보에 크게 반발하며, 공장폐쇄 철회와 공장 정상화를 요구하고 나선 상황이다. 최근 노동조합 측은 한국공장 폐쇄 이유에 대한 의혹을 제기하고 나섰다. 말레그룹 본사가 현대기아차에 부품 납품은 유지하면서, 한국공장의 부품 생산 물량을 중국과 인도공장으로 빼돌릴 것이라는 주장이다. 매출 감소와 투자 부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