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2.02 (금)

  • 맑음동두천 -10.3℃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7.3℃
  • 맑음대전 -5.7℃
  • 흐림대구 -2.3℃
  • 구름많음울산 -2.1℃
  • 구름많음광주 -1.7℃
  • 구름많음부산 -1.1℃
  • 흐림고창 -3.4℃
  • 제주 6.6℃
  • 맑음강화 -9.3℃
  • 맑음보은 -8.9℃
  • 맑음금산 -7.9℃
  • 흐림강진군 -1.2℃
  • 구름많음경주시 -2.2℃
  • 흐림거제 0.6℃
기상청 제공

사회


한기정, 취임 후 첫 행보로 배달앱 3사 대표와 간담회

외식업 소상공인 부담을 완화하고 상생 방향 등을 논의하는 간담회가 22일 서울 중구 한국공정거래조정원에서 열렸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한기정 공정거래위원장은 “최근 2,3년간 배달앱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는 자영업자들에게 새로운 돌파구가 됐다"면서 "소비자들이 집에서 편안하게 맛있는 음식을 먹게 해줬다”고 말했다. 

 

한 위원장은 이어 “수많은 소비자, 입점업체, (업계) 종사자 등 다양한 이해관계자를 연결해 플랫폼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결코 쉽지 않은 사업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플랫폼 사업자의 성장이 플랫폼 성장의 원동력이 되는 만큼 이해 당사자의 요구와 기대에 부응해 선순환관계를 형성하는 것은 배달앱의 지속가능한 성장을 위해서도 중요한 과제”라고 강조했다.

 

 

김범준 우아한형제들(배달의민족) 대표는 “소비자, 업주, 라이더(배달기사), 업체의 4개 주체가 혁신을 만들어 가면서 정교한 고민이 필요할 것 같다”면서 “공존과 혁신이라고 하는 키워드를 복잡한 플랫폼사업에 제대로 실현해 나가기 위해서는 효용성과 실효성이 있는 방안들을 모색하는 것이 중요한 것 같다”고 말했다.

 

김명규 쿠팡이츠서비스 대표는 “자율규제 내에서 하나씩 하나씩 중요한 어젠다들을 풀어나가면서 다른 쪽에 영향이 가지 않는 방향으로 개선해 나갔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가장 중요한 부분은 점주와 고객들이 같이 성장할 수 있는, 디지털역량 강화와 변화된 시장에서 기존 상점들이 함께 성장하고 안착하도록 하는 구도와 소비자의 편의 증대가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배너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