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목)

  • 맑음동두천 31.1℃
  • 맑음강릉 29.0℃
  • 맑음서울 31.8℃
  • 맑음대전 32.9℃
  • 구름많음대구 34.7℃
  • 맑음울산 29.1℃
  • 구름많음광주 32.1℃
  • 맑음부산 27.7℃
  • 맑음고창 29.0℃
  • 맑음제주 27.2℃
  • 맑음강화 26.3℃
  • 맑음보은 32.3℃
  • 맑음금산 32.9℃
  • 맑음강진군 30.7℃
  • 맑음경주시 33.1℃
  • 맑음거제 27.5℃
기상청 제공

사회


농림부, 9월 한 달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예방 위해 교육·점검·소독 실시

농림축산식품부가 고병원성 조류인풀루엔자(AI)를 예방하기 위해 가금농가를 대상으로 집중교육과 현정점검, 소독 등을 실시하기로 했다.

 

농림부는 9월 한 달간을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지 사전 예방조치 기간’으로 설정해 올해 겨울철 철새로 인해 유입 될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위험에 대한 대비를 위해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고 29일 밝혔다.

 

이에 따라 농림부는 ▲9월 동안 전체 가금농가(전업농 대상)를 대상으로 하는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차단방역 역량강화 교육’ ▲철새 도래가 시작되는 9월 중순부터 가금농가 종사자 및 축산차량의 철새 도래지, 인근도로 등 출입통제구간 280개 소에 대한 출입 제한 ▲철새도래지 및 주변 가금농가에 대한 소독 강화 ▲AI발생 위험성 있는 지자체 대상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방역 준비 상황 점검 ▲9월 말까지 2차례에 걸친 점검을 통해 미흡한 농가에 대한 과태료 처분 등 엄정 처분을 통한 보완 완료 등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가금거래상인이 운영하는 계류장을 대상으로 방역실태를 점검하고 타 축종을 사육하는 등 상대적으로 방역이 취약한 농장을 집중 점검할 예정이다.

 

농식품부 박정훈 방역정책국장은 “올해 겨울철에 철새 유입으로 인한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발생 위험성이 증가되고 있다”고 설명하며 “가금농장은 10월 전까지 전실·소독시설 등 방역시설을 보완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하고,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 예방을 위한「농장 4단계 소독요령」을 반드시 준수해달라”고 당부했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이르면 8월 서울에도 운전자 없는 자율주행택시 다닌다
이르면 오는 8월 말 서울 강남 일대에 자율주행 택시가 다닌다. 지방자치단체가 자율주행택시를 도입하는 건 미국과 중국에 이어 전 세계 세 번째다. 13일 서울시에 따르면 시는 최근 ‘심야 자율주행택시 모빌리티 실증 용역’ 사업 입찰 공고문을 나라장터에 올렸다. 서울시가 자율주행차 기술을 개발 중인 민간 스타트업 또는 대기업을 뽑아 기술 실증을 지원하는 내용이다. 과업 지시서에 따르면 여러 업체가 컨소시엄(연합체)을 구성해 서비스를 공동으로 제공할 수 있다. 포티투닷이 운영하는 서울의 자율주행버스 전용 스마트폰 애플리케이션(앱)인 'TAP!'을 활용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다만 서울시 관계자는 “사업을 맡게 될 기업의 기술과 자체 솔루션에 따라 선택지는 얼마든지 달라질 수 있다”고 설명했다. 당분간 이용 요금은 없고 두 달 간 시범 운행 이후 열 달 동안 실제 운행을 진행할 예정이다. 서울시는 복잡한 교통상황을 고려해 차량 통행이 비교적 적은 심야 시간대(밤 10시~새벽 4시)에만 차량 운행을 허용하기로 했다. 택시는 버스처럼 정해진 노선만 반복적으로 다니지 않고 이용자가 설정한 출발지와 목적지를 오가는 ‘도어 투 도어’ 방식으로 운행할 예정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