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9.26 (월)

  • 구름많음동두천 23.4℃
  • 구름많음강릉 25.5℃
  • 구름많음서울 24.3℃
  • 구름많음대전 24.0℃
  • 흐림대구 21.7℃
  • 울산 20.7℃
  • 흐림광주 23.4℃
  • 흐림부산 23.5℃
  • 흐림고창 22.3℃
  • 구름많음제주 26.2℃
  • 구름조금강화 24.4℃
  • 구름많음보은 22.9℃
  • 흐림금산 22.5℃
  • 흐림강진군 23.5℃
  • 흐림경주시 21.3℃
  • 흐림거제 21.8℃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새로운 경기도지사 공관 이름 ‘도담소’ 확정

‘도민을 담은 공간’이라는 의미의 도담소 확정
가작으로 ▲경기도 경청관 ▲경기도민공관 ▲경기청청 ▲공관1967 ▲더 공감하우스 ▲맞손소통관 ▲선담청 등 7건 선정

새로운 경기도지사 공관 이름으로 ‘도민을 담은 공간’이라는 의미를 가진 ‘도담소’가 확정됐다.


 

 

경기도는 지난 7월 29일부터 8월 7일까지 여론조사 누리집을 통해 진행한 도민투표 점수와 각계 전문가들이 모여 심사한 점수를 최종 합산한 결과 1위를 차지한 ‘도담소’를 당선작으로 결정했다.


가작으로는 ▲경기도 경청관 ▲경기도민공관 ▲경기청청 ▲공관1967 ▲더 공감하우스 ▲맞손소통관 ▲선담청 등 7건이 선정됐다.


앞서 도는 도민과의 소통을 최우선해야 한다는 김동연 경기도지사의 뜻에 따라 도지사 공관을 다양한 소통을 위한 만남의 공간으로 사용하기로 하고, 새로운 공관이름에 대한 경기도민의 아이디어를 공개 모집했다.
 

지난 7월 5일~ 18일까지 ‘경기도의 소리(통합공모 사이트)’를 통해 실시된 이름 공모전에는 총 1천69건의 후보작이 접수됐다. 

이 가운데 전문가 심사를 거쳐 8개 후보작을 선정하고, 이들 8개 후보작에 대한 온라인 투표를 진행했다. 
 
당선작 ‘도담소’를 제안한 최○○씨(22·수원)에게는 30만 원 상당의 경기지역화폐 또는 상품권을, 가작으로 선정된 7명에게는 각각 10만 원 상당의 경기지역화폐 또는 상품권을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가까운 시일 내에 공모전 참여자, 도민투표 참여자, 심사위원 등을 초청해 ‘도담소’ 현판식과 첫 번째 소통행사를 함께 가질 계획이다.


유철호 경기도 홍보미디어담당관은 “도민들의 관심과 좋은 아이디어로 의미 있는 공관 이름을 가지게 됐다”며 “이름에 걸맞게 도민과 직접 만나고 소통하는 공간으로 적극 활용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 팔달구 화서동에 위치한 경기도지사 공관은 연 면적 813.98㎡ 지하 1층·지상 2층 규모의 단독주택으로 1967년에 완공 후 역대 도지사의 거주·업무 공간으로 쓰였다. 지난 2017년 7월 근대 문화유산으로 등록됐다. 

공간 활용 방침에 따라 김 지사는 도의 예산지원 없이 사비로 광교 신청사 인근에 주거 공간을 마련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