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3.12.05 (화)

  • 맑음동두천 11.5℃
  • 구름조금강릉 13.0℃
  • 맑음서울 12.4℃
  • 구름많음대전 10.1℃
  • 구름많음대구 13.5℃
  • 구름많음울산 14.1℃
  • 구름조금광주 14.6℃
  • 구름조금부산 15.6℃
  • 구름많음고창 13.0℃
  • 맑음제주 17.3℃
  • 구름조금강화 9.6℃
  • 구름많음보은 11.8℃
  • 구름많음금산 11.2℃
  • 구름많음강진군 15.4℃
  • 구름많음경주시 15.5℃
  • 맑음거제 11.8℃
기상청 제공

이슈


한국 달탐사선 다누리 8시 경 발사…세계에서 7번째

 

대한민국의 첫 달 탐사 궤도선 다누리호가 한국시간 오전 8시 8분 미국 플로리다주 케이프커내버럴 우주군 기지에서 발사됐다.

 

발사는 일론머스크가 설립한 미국의 민간 우주업체 스페이스X가 맡았으며 이들은 발사 순간을 유튜브로 생중계했다.

 

다누리가 오는 12월 31일 목표궤도인 달 상공 100km 진입에 성공하면 한국은 러시아, 미국, 일본, 유럽 중국, 인도에 이어 세계에서 7번째로 달 탐사선을 보낸 나라가 되며 우주강국의 지위를 견고히 하게 된다.

 

다누리가 목표궤도 진입에 이렇게 오랜 시간이 걸리는 것은 태양 방향으로 발사된 후 ‘∞‘모양을 그리며 달 궤도에 진입하기 때문이다.

 

이런 궤도를 그리는 이유는 발사체 분리 때 발생하는 추진력과 천체의 중력을 이용하는 ’탄도형 달 전이방식‘을 차용했기 때문으로, 과거 일본의 달 탐사선 ’히텐‘과 미국의 달 탐사선 ’그레일‘이 같은 방법을 사용했다.

 

다누리가 해당 방식을 선택한 것은 연료 절약을 통해 작동 수명을 연장하기 위함으로, 이는 개발과정에서 목표했던 무게인 550kg에서 678kg으로 늘어나며 기존 직선궤도에서 지금과 같은 방식으로 바뀐 것이다.

 

다누리는 발사 9시경 첫 교신 후 계획된 궤적에 안착했는지 판단하기 위해 2~3시간이 지난 오전 10시에서 11시경까지 기다려야 한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오후 2시 경 언론브리핑을 통해 다누리의 궤적 진입 성공여부를 발표할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다누리호의 발사는 지난 3일 오전 8시 20분에 진행될 예정이었지만, 1단엔진 9개 중 1개 엔진에서 센서부의 이상이 발견돼 교체작업을 진행하며 이틀 미뤄진 이날 진행됐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2023년 지자체 인구감소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13개 사례 선정
지역 주도로 인구감소 대응 성과를공유하기 위해 정부세종청사 중앙동에서 '2023년 지자체 인구감소 대응우수사례 경진대회'가 내일(6일) 개최된다. ‘지자체 인구감소 대응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지역 주도로 시행되고 있는 인구감소 대응 사업의 성과를 각 지자체와 공유하고 국민의 관심을 높이기 위해 지난해부터 시행되고 있다. 행정안전부는 지난 10월부터 접수된 103개(광역 16, 기초 87) 사업을 대상으로 외부 전문가의 사전심사를 거쳐, 경진대회에서 발표할 13개 우수사업을 최종 선정했다고 설명했다. 올해 경진대회에서 발표할 사례는 광역시·도 2개, 기초시·군·구 11개 등 총 13개이다. 시·도에서는 광역 지자체 최초로는 청년과 신혼부부에게 맞춤형 임대주택을공급하는 전라남도의 ‘전남형 만원주택’과 지역 청년의 정착 지원을 위한 고등·대학교(기업 맞춤형 교육) 및 기업(지역청년취업)을 연계 지원하는 경상북도의 ‘K-U시티 프로젝트’ 사례가 선정됐다. 시·군·구에서는 인천 옹진군, 경기 가평군, 강원 철원군, 충북 제천시· 보은군, 충남 예산군, 전북 김제시, 전남 신안군, 경북 청도군, 경남 고성군·의령군의 사례가 선정돼 발표한다. 선정된 13개 우수사업들은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