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10.05 (수)

  • 구름많음동두천 14.3℃
  • 흐림강릉 12.9℃
  • 구름많음서울 15.4℃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6.1℃
  • 흐림울산 16.4℃
  • 구름많음광주 17.1℃
  • 흐림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7.1℃
  • 흐림제주 19.0℃
  • 구름조금강화 15.0℃
  • 구름조금보은 14.9℃
  • 구름많음금산 13.2℃
  • 흐림강진군 16.8℃
  • 흐림경주시 15.7℃
  • 흐림거제 17.7℃
기상청 제공

사회


식약처, 마약류 진통제 합동조사…의료기관 34개소 및 환자 16명 적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마약류 통합관리 시스템 빅데이터 분석을 토대로 의료기관 49개소를 점검한 결과, 34개소의 의료기관과 16명의 환자를 적발 및 조치했다.

 

식약처는 3일 지난 6월 20일부터 6월 24일까지 펜타닐 및 옥시코돈 등 마약류 진통제를 오남용처방 및 불법투약한 것으로 의심되는 의료기관과 환자를 대상으로 점검을 실시한 결과 이 같은 결과가 나타났다고 밝혔다.

 

위반 유형과 조치사항 등으로 따져봤을 때 진통제 오남용 처방 및 투약 등 업무목적 외 마약류 취급이 의심되는 의료기관의 수는 12개소로 이 과정에서 불법투약이 의심되는 환자 16명이 함께 적발되었다. 식약처는 이에 관해 관련 기관에 수사의뢰를 진행했다.

 

마약류 취급내역 지연보고 등 보고의무를 위반한 기관은 27개소였으며 식약처는 이에 행정처분을 의뢰했다.

 

마약류 저장시설 점검부 미작성 또는 저장기준을 미준수한 2개 기관이었고, 식약처는 이들에게 행정처분 의뢰를 조치했다.

 

마약류 재고량이 불일치한 1개소에 대해서는 행정처분 뿐만 아니라 의뢰 및 고발에 들어갔다.

 

이번 점검을 통해 한 의원은 한 환자에게 펜타닐을 240회 분을 처방한 것으로 나타났으며 한 환자는 15개월 동안 19개 의료기관을 돌아다며 옥시코돈을 222회 분 처방받은 것으로 드러났다.

 

현재 마약성 진통제는 첫 처방시 7일 이내, 추가 처방시 1개월 이내, 최대 3개월 이내 처방할 것을 권장하고 있지만 이를 위반한 것이다.

 

 

식약처는 의사회 등 관련 단체에 마약류 진통제를 처방 및 투약할 때 안전사용 기준을 준수한 처방 및 사용을 권장했고 처방 전 ‘마약류 의료쇼핑 방지 정보망(data.nims.or.kr)’을 통한 환자의 의료용 마약류 투약 내역 조회 및 확인을 당부했다.

 

그러면서 마약류 진통제를 처방 및 사용하는 의사와 환자가 알아야 할 주의사항 안내서를 일선 의료현장에 배포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카카오T, 사실상 '승객 화이트리스트' 운영...블랙리스트도 있나
카카오T가 택시기사가 운행을 종료한 후 ‘좋아요’와 ‘싫어요’로 손님을 평가할 수 있도록 하고 유료 서비스를 이용하는 택시 기사에게 ‘좋아요 많은 승객’이라는 정보를 제공해 온 것으로 밝혀졌다. 5일 박정하 국민의힘 의원은 카카오모빌리티에게 제출받은 자료를 공개했다. 해당 자료에는 카카오T 호출을 받아 운행한 택시기사가 운행 종료 후 좋아요와 싫어요로 승객을 평가하는 시스템이 존재한다고 적혀있다. 이 시스템은 월 39,000원의 이용료가 부과되는 유료 서비스인 프로멤버십에 가입한 기사들의 콜 카드(손님 위치, 목적지, 수락 여부 등을 확인·선택할 수 있는 화면)에 ‘좋아요 많은 승객’이라는 표시가 노출된다. 승객 평가시스템으로 인해 같은 일반 고객이어도 기사에게 좋아요 평가를 많이 받은 손님의 배차 확률이 높아질 수 있다는 것이다. 결국 카카오T는 기사들에게 유료 서비스로 좋아요 많은 고객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사실상의 ‘승객 화이트리스트’를 운영하고 있었다고 볼 수 있다는 게 박 의원의 설명이다. 이는 국토부가 호출료를 내면 목적지 표시가 뜨지 않게 하는 등의 승객 골라태우기 방지정책 등과 정면 배치되는 서비스기도 하다. 장거리 고객 등 택시기사가 선호하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