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4 (금)

  • 맑음동두천 23.8℃
  • 흐림강릉 27.4℃
  • 흐림서울 22.0℃
  • 구름많음대전 24.6℃
  • 흐림대구 28.2℃
  • 울산 24.4℃
  • 박무광주 23.0℃
  • 부산 22.2℃
  • 구름조금고창 23.0℃
  • 제주 25.2℃
  • 맑음강화 21.6℃
  • 구름많음보은 24.3℃
  • 구름조금금산 22.7℃
  • 구름많음강진군 23.2℃
  • 흐림경주시 27.2℃
  • 흐림거제 23.0℃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가평군, 제71주년 용문산 대첩 전승 기념행사 열려

용문산 전투는 6.25전쟁 당시 한국 전 최대승리를 거둔 전투..

6.25전쟁 당시 한국전 최대 승리로 기억되는 용문산대첩 전승 기념행사가 25일 가평군 설악면에 위치한 용문산 전투 전적비에서 열렸다.

 

올해 71주년 기념행사에는 김성기 가평군수, 박정택 제6보병사단장을 비롯한 전제현 용문산전우회장 및 6·25 참전용사, 각급 기관·단체장, 군 장병, 학생, 지역주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행사는 헌화 및 분향, 전투약사 보고, 기념사, 유공자 표창, 승리의 노래 제창 등으로 진행됐으며, 참석자들은 참전용사들이 자유와 평화를 위해 흘린 피와 땀과 눈물이 헛되지 않도록 안보의식 강화를 다짐했다.

 

김성기 가평군수는 기념사를 통해 “용문산 대첩은 6사단 청성부대 참전용사들의 고귀한 희생으로 이룩한 전과로서, 이를 기리기 위하여 건립한 용문산 전투전적비의 역사적 교훈을 잊지 않고 계승하여 대한민국의 희망찬 미래를 함께 해주시기를 당부드린다”고 전했다.

 

이날 행사를 주관한 박정택 제6보병사단장 사단장은 “대한민국을 수호하기 위해 장렬히 산화하신 선배 전우들의 숭고한 애국애족정신을 잊지 않고 조국의 장유와 평화를 지켜나가겠다”고 말하며 행사를 위해 아낌없이 지원한 용문산전우회장을 비롯한 가평군청, 경기북부보훈지청에 감사인사를 전했다.

 

한편, 용문산 전투는 1951년 5월, 6·25전쟁 당시 춘계 대공세를 맞아 물밀 듯 밀려오는 중공군 3개 사단과 혈투를 벌여 국군 최대의 승리를 거둔 전투로. 당시 6사단 용사들은 결사(決死)라는 글자를 철모에 새기고 사투를 벌여 2만여 명에 달하는 중공군을 격멸시키고 주요 장비를 노획하는 전과를 거뒀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