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6.22 (수)

  • 맑음동두천 27.2℃
  • 맑음강릉 29.6℃
  • 구름조금서울 28.5℃
  • 맑음대전 31.5℃
  • 구름조금대구 33.7℃
  • 구름조금울산 30.6℃
  • 맑음광주 30.9℃
  • 맑음부산 26.7℃
  • 맑음고창 30.1℃
  • 맑음제주 25.8℃
  • 구름많음강화 25.2℃
  • 맑음보은 29.3℃
  • 맑음금산 30.4℃
  • 구름많음강진군 29.6℃
  • 맑음경주시 33.8℃
  • 구름조금거제 27.1℃
기상청 제공

경인뉴스


김은혜 경기지사 후보 "사회복지 종사자의 처우 개선을"...6대 공약 발표

권익지원 위한 체계적 제도, 경기도형 단일 임금 체계 마련 등

URL복사

 

김은혜 국민의힘 경기지사 후보가 12일 사회복지 종사자의 처우를 개선하는 내용의 공약을 발표했다.


김 후보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다양한 분야에서 복지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면서 사회복지종사자의 역할이 중요해지고 있지만, 정작 종사자들의 처우 개선은 이에 미치지 못하고 있다"며 사회복지 종사자의 처우개선을 위한 6가지 공약을 내놨다.


우선적으로 ‘사회복지종사자의 권익지원을 위한 체계적인 제도’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노무상담과 심리상담을 제공하고, 위기대응 시스템 구축과 함께 사회복지종사자의 안전과 인권을 보호하는 조례를 제개정하는 등 권익을 보호하겠다는 것이다.


‘경기도형 사회복지종사자 단일 임금 체계’ 마련도 핵심 공약이다. 국고지원시설과 지방이양시설 간의 임금격차를 해소하고, 종사자의 장기근속이나 인력의 숙련도에 따른 적정 임금이 적용될 수 있도록 경기도형 단일임금체계를 만들겠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실효성 있는 사회복지 처우개선위원회 운영안’ 수립, ‘31개 시군 간 사회보장 격차를 해소’, 사회복지 현장의 이슈를 발굴하고 정책에 반영하는 ‘민관거버넌스 조직체계 강화’도 포함됐다.
 

김 후보는 “사회복지종사자가 행복해야 경기도민의 복지의 수준이 나아진다”며 “사회복지종사자의 더 나은 처우를 위해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