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5.23 (월)

  • 맑음동두천 29.1℃
  • 구름조금강릉 29.6℃
  • 구름조금서울 30.5℃
  • 구름많음대전 29.7℃
  • 구름많음대구 31.3℃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많음광주 30.1℃
  • 구름많음부산 24.3℃
  • 구름많음고창 28.1℃
  • 구름많음제주 25.6℃
  • 맑음강화 24.1℃
  • 구름많음보은 28.1℃
  • 구름많음금산 28.2℃
  • 구름많음강진군 29.9℃
  • 구름많음경주시 29.0℃
  • 구름조금거제 26.5℃
기상청 제공

정치


이재명 청년특보단 "군(軍)내 의료시스템 개선과 예비군 수당 확대를"

URL복사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 직속 청년특보단은 전날(20일) ‘예비군 청년 간담회’를 개최했다.

 

서울 여의도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청년 예비군 간담회에는 전용기 민주당 의원(총괄 청년특보단장)이 참석해 ▲병영생활 ▲전역자에 대한 대우 ▲군 전반적인 병영 문화 등에 대한 예비군들의 의견을 청취했다.

 

특히 선대위에서 ‘장병 복지 5대 공약 발표’ 이후 이어진 간담회라 참석자들의 열띤 토론이 진행됐다. 참석자 대다수는 군대에서 질병이나 상해로 인한 진료를 받으려 할 때의 어려움을 토로했다.

 

한 참석자는 “이른바 ‘부를 땐 국가의 아들, 다치면 남의 아들’이라고 하는데, 많은 청년들이 군(軍)에 대해 배신감을 느끼고 믿음이 깨지고 있다”며 군 내 의료시스템 개선을 요구했다.

 

다른 참석자는 “예비군 훈련을 참가하기 위해서 중요한 사업 발표를 후배에게 맡겨 큰 낭패를 봤다”는 사례를 언급했다. 또 “예비군 훈련을 무단으로 불참하면 범법자가 될 정도로 엄격한데, 정작 일을 포기하고 참가한 청년들에게 주는 수당은 낮다”며 예비군 참여수당 확대를 제안했다.

 

선대위 청년특보단장인 전 의원은 “군 병영생활 전반에 대한 개선과 전역한 청년들에 대한 대우는 비정상을 정상으로 만드는 문제”라며 “민주당이 앞장서서 군 장병들과 전역자 처우 개선을 위한 정책을 발굴하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군대 내 의료 시스템 개선과 예비군 수당 확대 등 제안하신 정책은 잘 검토하겠다”고 했다.

 

향후 청년특보단은 병영문화 및 전역자에 대한 예우를 정상화하기 공약을 제안하고 이에 맞는 의견을 수렴할 예정이다.




HOT클릭 TOP7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