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맑음동두천 -7.7℃
  • 구름많음강릉 -0.3℃
  • 맑음서울 -3.3℃
  • 박무대전 -3.3℃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4.0℃
  • 맑음고창 -2.3℃
  • 구름조금제주 3.9℃
  • 구름조금강화 -4.1℃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4.0℃
  • 구름조금강진군 0.0℃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사회


올해 고수입 알바 1위는 ‘피팅모델’...시급 2만원 넘어

URL복사

 

올해 아르바이트 업직종 중 가장 높은 시급을 지급한 알바는 ‘피팅모델’ 아르바이트로 시간당 평균 2만372원을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플랫폼 알바몬이 올해 동안 자사 플랫폼에 등록된 업직종별 아르바이트 시급 빅데이터 1,382만 여건을 분석해 17일 내놓은 결과다.

 

알바몬에 따르면 올해 알바시급은 평균 9,865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법정 최저시급 8,720원보다 1,145원이 높은 금액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 시급(9,279원)과 비교해 5.9%의 인상폭을 보였다. 

 

전체 알바 업직종 카테고리별로 살펴봤을 때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분야는 교육·강사로 시간당 12,491원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미디어(10,835원) ▲운전.배달(10,758원) ▲병원·간호·연구(10,504원) ▲IT·컴퓨터(10,275원) ▲고객상담·리서치·영업(10,041원) 등이 뒤를 이었다.

 

상세 업직종별로 살펴보면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알바는 피팅모델 알바였다. 올해 피팅모델 알바의 시간당 급여는 평균 20,372원으로 전체 165개 직종 중 가장 높았다. 2위는 시간당 18,074원을 기록한 요가·필라테스강사 알바가 차지했다. 이어 △보조출연.방청객(16,497원) △컴퓨터.정보통신(15,604원) △프로그래밍 알바(13,978원) △인테리어 알바(13,555원) △외국어 강사(13,255원) △방송사.프로덕션 알바(13,236원) △설문조사.리서치 알바(12,881원) △베이비시터.가사도우미(12,495원)등이다.

 

반면 올해 시급이 가장 낮은 알바 1위는 편의점이었다. 편의점 알바의 시간당 평균급여는 8,841원으로 법정 최저임금보다 121원이 높은 수준이었다. 이어 △뷰티.헬스스토어(8,896원) △스터디룸·독서실·고시원 알바(8,928원) △아이스크림.디저트 알바(8,929원) △커피전문점(8,929원)이 시급이 낮은 알바 5위 안에 올랐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김은혜 “광주 붕괴사고 콘크리트 납품업체, 10곳 중 8곳 부적합”
지난 11일 아파트 외벽이 무너져 내리는 사고가 발생한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현장에 콘크리트를 납품한 레미콘 업체 상당수가 콘크리트 품질 관리 미흡으로 정부에 적발된 사실이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은혜 국민의힘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아 20일 공개한 자료(2020~2021년 레미콘 업체 품질관리 실태 점검결과)에 따르면, 해당 사고현장에 콘크리트를 납품한 업체 10곳 중 8곳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세부적으로 보면 콘크리트에 들어가는 자갈 모래 등 골재를 잘못 관리했거나 배합 비율을 맞추지 않은 업체가 3곳, 콘크리트 강도를 높이기 위해 넣는 혼화재를 부적절하게 보관한 업체가 3곳, 시멘트 관리가 부실한 업체가 3곳이었다. 지난 2019년 5월 착공한 광주 화정아이파크는 2020년 3월부터 콘크리트 공사가 시작됐다. 국토부(익산지방국토관리청) 점검이 2020년 7~11월과 2021년 5∼7월 이뤄진 만큼 부적합 공장에서 생산된 콘크리트가 사고 현장에 쓰였을 가능성이 높다는 게 김 의원의 설명이다. 김 의원은 “해당 업체들은 적발 후에도 사진과 서면으로 개선 여부를 보고해 비슷한 문제가 반복됐을 가능성도 배제하기 어렵다는 것이 전문가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