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8.14 (일)

  • 흐림동두천 29.2℃
  • 구름많음강릉 29.4℃
  • 흐림서울 31.0℃
  • 흐림대전 28.8℃
  • 구름많음대구 34.2℃
  • 구름많음울산 33.3℃
  • 구름조금광주 33.0℃
  • 구름많음부산 31.2℃
  • 구름많음고창 31.8℃
  • 구름많음제주 34.1℃
  • 흐림강화 28.6℃
  • 흐림보은 28.4℃
  • 흐림금산 29.5℃
  • 구름조금강진군 31.3℃
  • 구름많음경주시 35.5℃
  • 흐림거제 30.1℃
기상청 제공

사회


올해 고수입 알바 1위는 ‘피팅모델’...시급 2만원 넘어

 

올해 아르바이트 업직종 중 가장 높은 시급을 지급한 알바는 ‘피팅모델’ 아르바이트로 시간당 평균 2만372원을 제공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르바이트 플랫폼 알바몬이 올해 동안 자사 플랫폼에 등록된 업직종별 아르바이트 시급 빅데이터 1,382만 여건을 분석해 17일 내놓은 결과다.

 

알바몬에 따르면 올해 알바시급은 평균 9,865원으로 집계됐다. 이는 법정 최저시급 8,720원보다 1,145원이 높은 금액이다. 지난해 같은 기간 시급(9,279원)과 비교해 5.9%의 인상폭을 보였다. 

 

전체 알바 업직종 카테고리별로 살펴봤을 때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분야는 교육·강사로 시간당 12,491원을 받는 것으로 나타났으며 ▲미디어(10,835원) ▲운전.배달(10,758원) ▲병원·간호·연구(10,504원) ▲IT·컴퓨터(10,275원) ▲고객상담·리서치·영업(10,041원) 등이 뒤를 이었다.

 

상세 업직종별로 살펴보면 평균 시급이 가장 높은 알바는 피팅모델 알바였다. 올해 피팅모델 알바의 시간당 급여는 평균 20,372원으로 전체 165개 직종 중 가장 높았다. 2위는 시간당 18,074원을 기록한 요가·필라테스강사 알바가 차지했다. 이어 △보조출연.방청객(16,497원) △컴퓨터.정보통신(15,604원) △프로그래밍 알바(13,978원) △인테리어 알바(13,555원) △외국어 강사(13,255원) △방송사.프로덕션 알바(13,236원) △설문조사.리서치 알바(12,881원) △베이비시터.가사도우미(12,495원)등이다.

 

반면 올해 시급이 가장 낮은 알바 1위는 편의점이었다. 편의점 알바의 시간당 평균급여는 8,841원으로 법정 최저임금보다 121원이 높은 수준이었다. 이어 △뷰티.헬스스토어(8,896원) △스터디룸·독서실·고시원 알바(8,928원) △아이스크림.디저트 알바(8,929원) △커피전문점(8,929원)이 시급이 낮은 알바 5위 안에 올랐다.




HOT클릭 TOP7





배너




사회

더보기
서울 관악구 수해복구 현장에서 구슬땀 흘리는 봉사자들
서울에 기록적인 폭우가 내리고 역대 최고 강수량인 시간당 118.6mm(42년)을 갱신한 뒤 큰 피해가 발생하자 자원봉사자들이 수해복구를 위해 발벗고 나섰다. 12일 서울 관악구 수해복구 현장에는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관악구협의회 회원 20명과 관악사랑봉사회 회원 70명 등 90여 명이 수해복구 자원봉사에 나섰다. 관악구 거주민들로 구성된 회원들은 관내 피해가정을 찾아 토사를 제거하고, 물에 젖은 가구와 가전제품 등 가재도구를 바깥으로 빼내 토사를 제거했다. 또 일부 회원들은 바깥에 흩어져 있는 쓰레기와 잔해를 수거했다. 수해복구 현장은 젖은 책이라든가 장판을 꺼내 닦아내고 집안 내부 대청소를 하는 등 아주 분주했다. 회원들의 목덜미에는 구슬땀이 쉴세 없이 흘러내렸고, 수도꼭지를 타고 나오는 물소리와 고무장갑을 낀 손이 오갈 때마다 수세미가 내는 소리가 요란했다. 한종문 민주평화통일자문회의 관악구협의회 회장은 “허리를 펴는 것도 미안할 정도로 복구현장이 엉망인데, 워낙에 피해가정이 많다 보니까 복구가 더딘 상황”이라며 “연휴기간 많은 분들이 수해복구에 참여해 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조익화 관악사랑봉사단 자문위원장은 “이번 비로 우리 관악구의 많은 세대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