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20 (목)

  • 맑음동두천 -7.7℃
  • 구름많음강릉 -0.3℃
  • 맑음서울 -3.3℃
  • 박무대전 -3.3℃
  • 맑음대구 -0.8℃
  • 맑음울산 0.4℃
  • 맑음광주 -1.8℃
  • 맑음부산 4.0℃
  • 맑음고창 -2.3℃
  • 구름조금제주 3.9℃
  • 구름조금강화 -4.1℃
  • 맑음보은 -5.5℃
  • 맑음금산 -4.0℃
  • 구름조금강진군 0.0℃
  • 맑음경주시 0.9℃
  • 맑음거제 1.2℃
기상청 제공

사회


대기업이 원하는 인재상 2위 ‘혁신적인’…1위는?

URL복사

 

대기업 취업을 준비하는 구직자라면 자기소개서 안에 혁신적 사고로 도전했던 경험과 동료와 협업할 줄 아는 인재임을 어필해야 할 것으로 보인다. 잡코리아가 대기업 인재상을 분석한 결과, 기업들은 공통적으로 ‘도전’과 ‘혁신’, ‘협업’ 등의 키워드를 가장 많이 언급하고 있었다.

 

잡코리아가 시가총액 상위 50위 기업들 중, 자사 홈페이지에 인재상을 게재한 39개 사의 인재상 키워드 152건을 분석해 16일 내놓은 자료에 따르면 '도전'이라는 키워드가 응답률 64.1%로 가장 많이 거론된 것으로 나타났다.

 

실제 △SK텔레콤은 ‘스스로의 행복을 바탕으로 자발적이고 의욕적으로 도전하는 패기 있는 인재’를 자사 인재상으로 소개하고 있고, △넷마블은 '열정적으로 도전하고 세상의 변화를 선도하며 최고를 추구하는 사람'을 인재상으로 정의하고 있다.

 

도전 다음으로 많이 등장한 인재상 키워드는 '혁신(46.2%)'이었다. △LG전자는 '고객을 최우선으로 생각하고 끊임없이 혁신하는 사람'을 인재상 중 하나로 꼽고 있고, △카카오뱅크는 일하는 방식 소개 페이지를 통해 '일하는 방식을 끊임없이 혁신한다. 세상에 없던 은행은 그렇게 태어난다.'며 혁신을 강조하고 있다.

 

한편 잡코리아가 기업 인재상을 분석한 결과, 대기업들은 업무적 역량 외에도 동료와의 팀워크를 발휘할 줄 아는 인재에 대한 니즈도 큰 것을 확인할 수 있었다. ‘존중(43.6%)’과 ‘협력(38.5%)’과 같은 함께 일하는 사람에 대한 자세를 나타내는 단어들이 인재상 주요 키워드 3위와 4위에 올랐던 것이다.

 

실제로 △카카오페이는 크루다움을 정의하는 6가지 키워드 중, '공유하는', '존중하는', '함께하는' 등을 언급해 동료들과 팀워크를 이뤄 일할 수 있는 사람을 자사 인재상으로 강조하고 있다.

 

△포스코는 자사 인재상 키워드로 '실천', '배려', '창의'를 언급하며 ‘주인의식과 책임감을 가지고 솔선하는 인재’, ‘겸손과 존중의 마인드를 가지고 업무에 몰입하는 인재’를 자사 인재상으로 소개하고 있고, △한온시스템은 ‘구성원과의 조화를 통해 팀워크를 높이는 인재’를 대표 인재상으로 강조하고 있다.

 

대기업 인재상에 많이 등장한 키워드 5위는 '창의35.9%'였다. △셀트리온은 홈페이지를 통해 ‘창의적인 사고와 발상의 전환을 통해 새로운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문제를 해결하는 인재’를 원한다고 밝히고 있다. △아모레퍼시픽은 자사 HR운영 철학을 대표하는 키워드로 ‘신뢰’와 ‘열정’ 등과 함께 ‘창의’를 꼽고 있다.

 

이 외에도 기업들은 △전문성(28.2%) △열정(28.2%) △자율성/주도성(25.6%) △책임감(17.9%) △실행력(15.4%) 순으로 인재상 키워드를 자주 언급하고 있었다.




HOT클릭 TOP7





배너

배너



사회

더보기
김은혜 “광주 붕괴사고 콘크리트 납품업체, 10곳 중 8곳 부적합”
지난 11일 아파트 외벽이 무너져 내리는 사고가 발생한 광주 서구 화정아이파크 현장에 콘크리트를 납품한 레미콘 업체 상당수가 콘크리트 품질 관리 미흡으로 정부에 적발된 사실이 확인됐다.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김은혜 국민의힘 의원이 국토교통부로부터 제출받아 20일 공개한 자료(2020~2021년 레미콘 업체 품질관리 실태 점검결과)에 따르면, 해당 사고현장에 콘크리트를 납품한 업체 10곳 중 8곳이 부적합 판정을 받았다. 세부적으로 보면 콘크리트에 들어가는 자갈 모래 등 골재를 잘못 관리했거나 배합 비율을 맞추지 않은 업체가 3곳, 콘크리트 강도를 높이기 위해 넣는 혼화재를 부적절하게 보관한 업체가 3곳, 시멘트 관리가 부실한 업체가 3곳이었다. 지난 2019년 5월 착공한 광주 화정아이파크는 2020년 3월부터 콘크리트 공사가 시작됐다. 국토부(익산지방국토관리청) 점검이 2020년 7~11월과 2021년 5∼7월 이뤄진 만큼 부적합 공장에서 생산된 콘크리트가 사고 현장에 쓰였을 가능성이 높다는 게 김 의원의 설명이다. 김 의원은 “해당 업체들은 적발 후에도 사진과 서면으로 개선 여부를 보고해 비슷한 문제가 반복됐을 가능성도 배제하기 어렵다는 것이 전문가들